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깨 통증’ 한화 송은범, 1군 엔트리 말소
입력 2016.07.22 (18:28) 연합뉴스
한화 이글스 1선발 우완 송은범(32)이 오른 어깨 통증으로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한화는 22일 송은범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좌완 김경태를 불러올렸다.

송은범은 전날(21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 케이티 위즈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4이닝을 2피안타 1실점으로 막았다.

승리 요건에 단 1이닝만 남겨둔 그는 오른 어깨에 뻐근한 느낌이 있어 마운드를 송창식에게 넘겼다.

송은범은 대전에 남아 22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촬영을 했고, 당분간 휴식이 필요하다는 진단이 나왔다.

송은범은 올 시즌 20경기에 등판해 2승 7패 평균자책점 5.26을 기록 중이다.

승운이 따르지 않았지만, 한화에서 유일하게 규정 이닝을 채웠다.

올 시즌 마운드에 부상자가 많아 고전한 한화는 송은범의 부상으로 다시 깊은 시름에 빠졌다.
  • ‘어깨 통증’ 한화 송은범, 1군 엔트리 말소
    • 입력 2016-07-22 18:28:42
    연합뉴스
한화 이글스 1선발 우완 송은범(32)이 오른 어깨 통증으로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한화는 22일 송은범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좌완 김경태를 불러올렸다.

송은범은 전날(21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 케이티 위즈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4이닝을 2피안타 1실점으로 막았다.

승리 요건에 단 1이닝만 남겨둔 그는 오른 어깨에 뻐근한 느낌이 있어 마운드를 송창식에게 넘겼다.

송은범은 대전에 남아 22일 오전 MRI(자기공명영상) 촬영을 했고, 당분간 휴식이 필요하다는 진단이 나왔다.

송은범은 올 시즌 20경기에 등판해 2승 7패 평균자책점 5.26을 기록 중이다.

승운이 따르지 않았지만, 한화에서 유일하게 규정 이닝을 채웠다.

올 시즌 마운드에 부상자가 많아 고전한 한화는 송은범의 부상으로 다시 깊은 시름에 빠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