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 주차장 60대 여성 피살 용의자 체포
입력 2016.07.22 (20:06) 사회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지난 18일 수원의 한 공영주차장에서 60대 여성 A씨가 숨진채 발견된 사건과 관련해 살인 용의자로 A씨의 지인 B(60)씨를 수원시 인계동 거리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살해 동기와 볌행 경위를 추궁 중이다.

B씨는 현재 범행 사실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18일 오전 10시쯤 경기도 수원 장안구 영화동의 한 공영주차장에서 세워진 승용차 뒷자석에 A 씨(60, 여)가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한 신고자가 B씨로부터 "A씨를 살해해 차량에 방치했다"는 내용의 문자를 받아 신고했고, 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수색을 벌여 시신을 찾았다.

시신은 옷을 입은 상태로 차량 뒷좌석에 누워있었으며, 경찰은 시신을 육안으로 검시한 바 목을 졸라 살해한 뒤 방치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 수원 주차장 60대 여성 피살 용의자 체포
    • 입력 2016-07-22 20:06:49
    사회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지난 18일 수원의 한 공영주차장에서 60대 여성 A씨가 숨진채 발견된 사건과 관련해 살인 용의자로 A씨의 지인 B(60)씨를 수원시 인계동 거리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살해 동기와 볌행 경위를 추궁 중이다.

B씨는 현재 범행 사실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18일 오전 10시쯤 경기도 수원 장안구 영화동의 한 공영주차장에서 세워진 승용차 뒷자석에 A 씨(60, 여)가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한 신고자가 B씨로부터 "A씨를 살해해 차량에 방치했다"는 내용의 문자를 받아 신고했고, 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수색을 벌여 시신을 찾았다.

시신은 옷을 입은 상태로 차량 뒷좌석에 누워있었으며, 경찰은 시신을 육안으로 검시한 바 목을 졸라 살해한 뒤 방치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