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속도로서 보란 듯 미사일 발사…北 노림수는?
입력 2016.07.22 (21:08) 수정 2016.07.22 (22:3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에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곳은 군 기지나 훈련장이 아니라 평양-개성간 고속도로로 확인됐습니다.

발사차량들을 눈에 잘 띄는 고속도로에 나란히 세워놓고 쐈는데 저의가 뭘까요?

강나루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사일 발사 다음 날 북한이 공개한 사진입니다.

북한 매체는 이곳이 미사일 발사 훈련장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 : "어둠도 채 가셔지지 않은 이른 새벽 발사훈련장에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를 모시게 된..."

하지만 사진에는 쭉 뻗은 도로와 화단으로 된 중앙분리대가 보입니다.

사진 좌측 하단에는 이정표 뒷면이 보이고, 도로 양편으로는 경계 표지목까지 눈에 띕니다.

평양-개성 고속도로를 촬영한 다른 사진과 비교해봤습니다.

두 사진이 거의 일치합니다.

미사일 발사장이 황주 옆을 지나는 평양-개성 고속도로라는 결론이 가능합니다.

<인터뷰>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연구위원) :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를 통해 북한이 가지고 있는 탄도미사일들을 언제, 어디서, 어느 시간이든지 김정은 결심 하에 발사할 수 있다는 것을 (과시하는 겁니다.)"

북한은 사방이 툭 터진 고속도로에서 보란 듯 미사일을 발사해 사드 효용성 논란을 더욱 부채질하려는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강나루입니다.
  • 고속도로서 보란 듯 미사일 발사…北 노림수는?
    • 입력 2016-07-22 21:09:56
    • 수정2016-07-22 22:37:02
    뉴스 9
<앵커 멘트>

이번에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곳은 군 기지나 훈련장이 아니라 평양-개성간 고속도로로 확인됐습니다.

발사차량들을 눈에 잘 띄는 고속도로에 나란히 세워놓고 쐈는데 저의가 뭘까요?

강나루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사일 발사 다음 날 북한이 공개한 사진입니다.

북한 매체는 이곳이 미사일 발사 훈련장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 : "어둠도 채 가셔지지 않은 이른 새벽 발사훈련장에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를 모시게 된..."

하지만 사진에는 쭉 뻗은 도로와 화단으로 된 중앙분리대가 보입니다.

사진 좌측 하단에는 이정표 뒷면이 보이고, 도로 양편으로는 경계 표지목까지 눈에 띕니다.

평양-개성 고속도로를 촬영한 다른 사진과 비교해봤습니다.

두 사진이 거의 일치합니다.

미사일 발사장이 황주 옆을 지나는 평양-개성 고속도로라는 결론이 가능합니다.

<인터뷰> 신종우(한국국방안보포럼 연구위원) :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를 통해 북한이 가지고 있는 탄도미사일들을 언제, 어디서, 어느 시간이든지 김정은 결심 하에 발사할 수 있다는 것을 (과시하는 겁니다.)"

북한은 사방이 툭 터진 고속도로에서 보란 듯 미사일을 발사해 사드 효용성 논란을 더욱 부채질하려는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강나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