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인비, 브리티시오픈 불참…리우는 예정대로 출전
입력 2016.07.24 (07:34) 연합뉴스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 골프대회에 불참한다.

ESPN과 골프채널 등 미국 언론들은 24일(한국시간) "박인비가 왼쪽 엄지 부상 때문에 지난해 우승했던 브리티시오픈 불참을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박인비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서 '커리어 그랜드슬램'을 달성한 바 있다.

왼쪽 엄지손가락 통증을 이유로 기권한 박인비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했기 때문에 출전을 포기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결정이었다"며 "그러나 부상이 나으려면 시간이 더 필요한 상황이라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박인비는 "남은 기간 올림픽에 대비해 몸 상태를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인비는 8월5일부터 제주에서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에 출전해 올림픽 대비 실전 감각을 쌓을 예정이다.
  • 박인비, 브리티시오픈 불참…리우는 예정대로 출전
    • 입력 2016-07-24 07:34:13
    연합뉴스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 골프대회에 불참한다.

ESPN과 골프채널 등 미국 언론들은 24일(한국시간) "박인비가 왼쪽 엄지 부상 때문에 지난해 우승했던 브리티시오픈 불참을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박인비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서 '커리어 그랜드슬램'을 달성한 바 있다.

왼쪽 엄지손가락 통증을 이유로 기권한 박인비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했기 때문에 출전을 포기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결정이었다"며 "그러나 부상이 나으려면 시간이 더 필요한 상황이라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박인비는 "남은 기간 올림픽에 대비해 몸 상태를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인비는 8월5일부터 제주에서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에 출전해 올림픽 대비 실전 감각을 쌓을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