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복귀 임박’ 김현수, 25·26일 더블A서 재활 경기 시작
입력 2016.07.24 (08:47) 연합뉴스
허벅지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재활 경기에 돌입한다.

마이너리그 더블A에서 두 차례 재활 경기를 치르고 메이저리그 복귀 일정을 조율할 계획이다.

MLB닷컴은 24일(이하 한국시간) "김현수의 복귀 시점이 다가온다. 빠르면 다음 주에 메이저리그로 복귀할 수 있다"고 밝혔다.

벅 쇼월터 볼티모어 감독은 이날 "김현수가 두 차례 재활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를 보고 메이저리그 복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볼티모어 산하 보위 레드삭스 구단은 구체적인 재활 경기 일정도 공개했다.

김현수는 25일과 26일 경기에 나선다.

김현수는 지난 11일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전에서 1회 내야 땅볼을 친 뒤 1루로 뛰다가 오른쪽 햄스트링에 통증을 느꼈다.

이후 팀과 동행했지만, 결국 20일 '15일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부상자 명단 등재일은 벤치를 지키기 시작한 12일로 소급적용했다.

규정상 김현수는 27일 콜로라도 로키스와 경기부터 뛸 수 있다.

볼티모어도 27일 메이저리그 복귀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재활 경기 일정을 짰다.

조이 리카드도 엄지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터라, 볼티모어로서는 김현수의 빠른 복귀가 절실하다.

25일과 26일 마이너리그 재활 경기를 치르고, 몸에 이상이 발견되지 않으면 김현수는 메이저리그로 복귀할 수 있다.

김현수는 올해 메이저리그에서 46경기 타율 0.329(152타수 50안타) 3홈런, 11타점을 기록했다.
  • ‘복귀 임박’ 김현수, 25·26일 더블A서 재활 경기 시작
    • 입력 2016-07-24 08:47:06
    연합뉴스
허벅지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재활 경기에 돌입한다.

마이너리그 더블A에서 두 차례 재활 경기를 치르고 메이저리그 복귀 일정을 조율할 계획이다.

MLB닷컴은 24일(이하 한국시간) "김현수의 복귀 시점이 다가온다. 빠르면 다음 주에 메이저리그로 복귀할 수 있다"고 밝혔다.

벅 쇼월터 볼티모어 감독은 이날 "김현수가 두 차례 재활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를 보고 메이저리그 복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볼티모어 산하 보위 레드삭스 구단은 구체적인 재활 경기 일정도 공개했다.

김현수는 25일과 26일 경기에 나선다.

김현수는 지난 11일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전에서 1회 내야 땅볼을 친 뒤 1루로 뛰다가 오른쪽 햄스트링에 통증을 느꼈다.

이후 팀과 동행했지만, 결국 20일 '15일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부상자 명단 등재일은 벤치를 지키기 시작한 12일로 소급적용했다.

규정상 김현수는 27일 콜로라도 로키스와 경기부터 뛸 수 있다.

볼티모어도 27일 메이저리그 복귀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재활 경기 일정을 짰다.

조이 리카드도 엄지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터라, 볼티모어로서는 김현수의 빠른 복귀가 절실하다.

25일과 26일 마이너리그 재활 경기를 치르고, 몸에 이상이 발견되지 않으면 김현수는 메이저리그로 복귀할 수 있다.

김현수는 올해 메이저리그에서 46경기 타율 0.329(152타수 50안타) 3홈런, 11타점을 기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