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 몰고 넥슨 사옥 돌진한 30대 중국동포 체포
입력 2016.07.25 (00:42) 수정 2016.07.25 (07:11) 사회
30대 중국동포가 음주상태에서 차량을 몰고 게임업체 건물에 돌진하는 사고를 내 경찰에 체포됐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과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중국동포 이모(33·남)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씨는 24일 오전 7시 10분쯤 술에 취한 채 승용차를 몰고 성남시 분당구 넥슨코리아 사옥으로 돌진했다. 이 사고로 사옥 1층의 유리창 일부가 파손됐지만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씨는 넥슨 측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씨는 경찰 조사에서 "넥슨의 온라인 게임에 빠져 생활을 제대로 할 수 없는 지경이 돼 화가 났다"며 "술을 마시다가 넥슨 생각이 나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오늘(25일) 중 이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차 몰고 넥슨 사옥 돌진한 30대 중국동포 체포
    • 입력 2016-07-25 00:42:37
    • 수정2016-07-25 07:11:31
    사회
30대 중국동포가 음주상태에서 차량을 몰고 게임업체 건물에 돌진하는 사고를 내 경찰에 체포됐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과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중국동포 이모(33·남)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씨는 24일 오전 7시 10분쯤 술에 취한 채 승용차를 몰고 성남시 분당구 넥슨코리아 사옥으로 돌진했다. 이 사고로 사옥 1층의 유리창 일부가 파손됐지만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씨는 넥슨 측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씨는 경찰 조사에서 "넥슨의 온라인 게임에 빠져 생활을 제대로 할 수 없는 지경이 돼 화가 났다"며 "술을 마시다가 넥슨 생각이 나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오늘(25일) 중 이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