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대호, 6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타율 0.269
입력 2016.07.25 (06:49)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시애틀의 이대호(34)가 오늘도 침묵했다.

이대호는 오늘(25일) 캐나다 토론토의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방문경기에 5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삼진으로 경기를 마쳤다.

두 경기 연속 결장 끝에 선발 출전한 이대호는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이대호는 2회초 무사 1루에서 토론토 왼손 선발 투수 J.A. 햅과 대결해 3구째 커브를 잡아당겼지만, 좌익수 뜬공으로 돌아섰다.

4회초 1사 1, 2루의 기회에서는 4구째인 시속 150㎞ 직구에 루킹 삼진을 당했다. 이대호는 7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바뀐 투수 브렛 세실과 대결했지만 공 3개 만에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됐다.

결국 이대호는 9회초 타석에서는 대타 애덤 린드로 교체됐다.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0.273에서 0.269(197타수 54안타)로 하락했다.

시애틀은 토론토에 2-0으로 완봉패를 당해 연승 행진이 3경기에서 멈췄다.
  • 이대호, 6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타율 0.269
    • 입력 2016-07-25 06:49:10
    메이저리그
미국 프로야구 시애틀의 이대호(34)가 오늘도 침묵했다.

이대호는 오늘(25일) 캐나다 토론토의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방문경기에 5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삼진으로 경기를 마쳤다.

두 경기 연속 결장 끝에 선발 출전한 이대호는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이대호는 2회초 무사 1루에서 토론토 왼손 선발 투수 J.A. 햅과 대결해 3구째 커브를 잡아당겼지만, 좌익수 뜬공으로 돌아섰다.

4회초 1사 1, 2루의 기회에서는 4구째인 시속 150㎞ 직구에 루킹 삼진을 당했다. 이대호는 7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바뀐 투수 브렛 세실과 대결했지만 공 3개 만에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됐다.

결국 이대호는 9회초 타석에서는 대타 애덤 린드로 교체됐다.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0.273에서 0.269(197타수 54안타)로 하락했다.

시애틀은 토론토에 2-0으로 완봉패를 당해 연승 행진이 3경기에서 멈췄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