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녀시대 서현, 中 웹드라마 ‘화폭천왕’ 여주인공 발탁
입력 2016.07.25 (09:26) 연합뉴스
소녀시대의 멤버 서현이 중국 웹드라마 '화폭천왕'에 여주인공으로 출연한다고 홍보사 더 틱톡이 25일 밝혔다.

화폭천왕은 중국의 유명 연재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자유롭게 살던 한 소년이 쌍둥이 동생 대신 연예계에 데뷔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궁' '돌아온 일지매' '장난스런 키스(KISS)' '심야식당' 등을 연출한 황인뢰 PD가 연출을 맡는다. 중국에서는 첫 작품이다.

서현은 이 드라마에서 주인공 탕중과 티격태격하다 사랑에 빠지는 둥푸티 역을 맡았다.

탕중 역에는 중국의 청춘 스타 장허(張赫)가 캐스팅됐다. 이외에도 한국 배우 송하윤, 백준서, 최윤소 등이 출연한다.

이 드라마를 제작하는 제작사 '킹조이'의 김지우 대표는 "8월 말부터 촬영을 시작하며 모든 분량을 한국에서 찍을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한중 청춘 스타들과 황인뢰 감독이 의기투합했다"면서 "한중 문화 가교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 소녀시대 서현, 中 웹드라마 ‘화폭천왕’ 여주인공 발탁
    • 입력 2016-07-25 09:26:28
    연합뉴스
소녀시대의 멤버 서현이 중국 웹드라마 '화폭천왕'에 여주인공으로 출연한다고 홍보사 더 틱톡이 25일 밝혔다.

화폭천왕은 중국의 유명 연재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자유롭게 살던 한 소년이 쌍둥이 동생 대신 연예계에 데뷔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궁' '돌아온 일지매' '장난스런 키스(KISS)' '심야식당' 등을 연출한 황인뢰 PD가 연출을 맡는다. 중국에서는 첫 작품이다.

서현은 이 드라마에서 주인공 탕중과 티격태격하다 사랑에 빠지는 둥푸티 역을 맡았다.

탕중 역에는 중국의 청춘 스타 장허(張赫)가 캐스팅됐다. 이외에도 한국 배우 송하윤, 백준서, 최윤소 등이 출연한다.

이 드라마를 제작하는 제작사 '킹조이'의 김지우 대표는 "8월 말부터 촬영을 시작하며 모든 분량을 한국에서 찍을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한중 청춘 스타들과 황인뢰 감독이 의기투합했다"면서 "한중 문화 가교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