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치·의대 편입 때 친·인척 신상 쓰면 불이익”
입력 2016.07.25 (17:11) 수정 2016.07.25 (17:36)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해부터 의과대학과 치과대학의 학사편입학 시험에서 자기소개서에 부모나 친인척의 신상을 적으면 불이익을 받게 됩니다.

교육부가 최근 확정한 내년도 의.치과대 학사편입학 수정안을 보면, 수험생은 자기소개서를 작성할 때 부모나 친인척의 이름과 직장명 등을 적어서는 안되고 이를 어겼을 경우 뒤따를 불이익은 모집요강과 홈페이지를 통해 알리도록 했습니다.
  • “치·의대 편입 때 친·인척 신상 쓰면 불이익”
    • 입력 2016-07-25 17:15:00
    • 수정2016-07-25 17:36:43
    뉴스 5
올해부터 의과대학과 치과대학의 학사편입학 시험에서 자기소개서에 부모나 친인척의 신상을 적으면 불이익을 받게 됩니다.

교육부가 최근 확정한 내년도 의.치과대 학사편입학 수정안을 보면, 수험생은 자기소개서를 작성할 때 부모나 친인척의 이름과 직장명 등을 적어서는 안되고 이를 어겼을 경우 뒤따를 불이익은 모집요강과 홈페이지를 통해 알리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