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부·남부 내륙 폭염 경보…폭염 절정
입력 2016.08.05 (06:57) 수정 2016.08.05 (08:0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네, 주말 동안 낮 기온이 오늘보다 1,2도 가량 낮겠지만 여전히 무덥겠습니다.

오늘도 폭염의 기세는 꺾일 줄 모르겠습니다.

가습기와 히터를 켠 듯 푹푹 찌는 공기 때문에 숨이 턱 막힐 것 같은 느낌인데요.

중부 지방과 남부 내륙에 폭염 특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도 낮 기온이 크게 오르겠는데요.

서울과 대전 36도, 춘천과 광주, 대구 35도 예상됩니다.

주말에도 나들이 계획 하신 분들 갑작스레 쏟아지는 소나기에 대비 하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내륙 곳곳에, 모레는 남부 내륙에 소나기 소식이 나와 있습니다.

밤새 열대야가 나타난 곳이 많았는데요.

현재 서울의 기온은 어제 이 시각과 비슷하게 출발하고 있습니다.

남부 지방의 현재 기온도 역시 어제와 비슷하게 출발하고 있는데요.

중부 지방의 한낮 기온은 역시 어제와 비슷한 기온 분포 보이면서 무더위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남부 지방도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비교적 잔잔하게 일겠습니다.

당분간 무더위의 기세는 꺾일 줄 모르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 중부·남부 내륙 폭염 경보…폭염 절정
    • 입력 2016-08-05 07:07:42
    • 수정2016-08-05 08:08:33
    뉴스광장 1부
네, 주말 동안 낮 기온이 오늘보다 1,2도 가량 낮겠지만 여전히 무덥겠습니다.

오늘도 폭염의 기세는 꺾일 줄 모르겠습니다.

가습기와 히터를 켠 듯 푹푹 찌는 공기 때문에 숨이 턱 막힐 것 같은 느낌인데요.

중부 지방과 남부 내륙에 폭염 특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도 낮 기온이 크게 오르겠는데요.

서울과 대전 36도, 춘천과 광주, 대구 35도 예상됩니다.

주말에도 나들이 계획 하신 분들 갑작스레 쏟아지는 소나기에 대비 하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내륙 곳곳에, 모레는 남부 내륙에 소나기 소식이 나와 있습니다.

밤새 열대야가 나타난 곳이 많았는데요.

현재 서울의 기온은 어제 이 시각과 비슷하게 출발하고 있습니다.

남부 지방의 현재 기온도 역시 어제와 비슷하게 출발하고 있는데요.

중부 지방의 한낮 기온은 역시 어제와 비슷한 기온 분포 보이면서 무더위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남부 지방도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비교적 잔잔하게 일겠습니다.

당분간 무더위의 기세는 꺾일 줄 모르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