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흥주점서 여종업원과 유사성행위’ 경찰 직위해제
입력 2016.08.05 (12:52) 수정 2016.08.05 (13:44) 사회
유흥 주점에서 여종업원과 유사 성행위를 한 혐의로 현직 경찰관이 직위해제됐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성매매 혐의로 인천 모 경찰서 소속 A(43)경사를 조사 중이라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사는 지난 4월과 5월 고향 선배가 운영하는 인천 시내 노래클럽에서 여종업원과 유사 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25일 해당 노래클럽을 단속해 수사하는 과정에서 A경사에게 돈을 받고 2차례 성매매했다는 여종업원의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이 노래클럽 업주를 성매매 알선 혐의(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구속하고 A경사를 직위해제했다.

A경사는 경찰 조사에서 성매매 사실을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경사에 대해 성매매 혐의 이외에 노래클럽 업주와 불법 유착이 있었는지도 수사하고 있다.

인천에서는 최근 40대 경위 2명이 시내버스 안과 빌라 주차장에서 20대 여성을 보며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파면·해임됐다.
  • ‘유흥주점서 여종업원과 유사성행위’ 경찰 직위해제
    • 입력 2016-08-05 12:52:38
    • 수정2016-08-05 13:44:11
    사회
유흥 주점에서 여종업원과 유사 성행위를 한 혐의로 현직 경찰관이 직위해제됐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성매매 혐의로 인천 모 경찰서 소속 A(43)경사를 조사 중이라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경사는 지난 4월과 5월 고향 선배가 운영하는 인천 시내 노래클럽에서 여종업원과 유사 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25일 해당 노래클럽을 단속해 수사하는 과정에서 A경사에게 돈을 받고 2차례 성매매했다는 여종업원의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이 노래클럽 업주를 성매매 알선 혐의(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구속하고 A경사를 직위해제했다.

A경사는 경찰 조사에서 성매매 사실을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경사에 대해 성매매 혐의 이외에 노래클럽 업주와 불법 유착이 있었는지도 수사하고 있다.

인천에서는 최근 40대 경위 2명이 시내버스 안과 빌라 주차장에서 20대 여성을 보며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파면·해임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