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양 남한강에서 제트스키 전복…1명 실종
입력 2016.08.05 (22:03) 수정 2016.08.05 (22:36) 사회
오늘(5일) 저녁 7시 10분쯤 충북 단양군 상진리 남한강에서 제트스키가 전복되면서 남성 3명이 물에 빠졌다.

이 사고로 제트스키를 운전하던 최모(31)씨는 실종됐다.

제트스키에 함께 탄 다른 남성 2명은 가까스로 헤엄쳐 물에서 빠져나왔다.

이들은 2명만 타는 제트스키에 구명조끼를 입지 않은 채 한꺼번에 탑승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날이 밝는대로 실종된 최 씨에 대한 수색 작업을 벌일 예정이다.


  • 단양 남한강에서 제트스키 전복…1명 실종
    • 입력 2016-08-05 22:03:26
    • 수정2016-08-05 22:36:59
    사회
오늘(5일) 저녁 7시 10분쯤 충북 단양군 상진리 남한강에서 제트스키가 전복되면서 남성 3명이 물에 빠졌다.

이 사고로 제트스키를 운전하던 최모(31)씨는 실종됐다.

제트스키에 함께 탄 다른 남성 2명은 가까스로 헤엄쳐 물에서 빠져나왔다.

이들은 2명만 타는 제트스키에 구명조끼를 입지 않은 채 한꺼번에 탑승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날이 밝는대로 실종된 최 씨에 대한 수색 작업을 벌일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