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BO, 의혹 제기된 전직 심판위원 조사 착수
입력 2016.08.06 (16:15) 연합뉴스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현역시절 구단과 부적절한 금전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을 받는 전직 심판위원에 대해 조사에 착수하기로 했다.

KBO는 최근 이와 관련해 기초 조사를 마쳤고, 전직 심판의 부적절한 행위를 어느 정도 인지했다고 6일 발표했다.

더불어 KBO는 현역 심판과 전·현직 구단 임직원을 대상으로 개별 면담 등 면밀한 조사를 벌여 결과에 따라 적절한 조처를 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는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최근 한 매체는 전직 심판위원 A씨가 모 구단에 현역시절 돈을 빌렸고, 판정에까지 영향을 줬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 KBO, 의혹 제기된 전직 심판위원 조사 착수
    • 입력 2016-08-06 16:15:43
    연합뉴스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현역시절 구단과 부적절한 금전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을 받는 전직 심판위원에 대해 조사에 착수하기로 했다.

KBO는 최근 이와 관련해 기초 조사를 마쳤고, 전직 심판의 부적절한 행위를 어느 정도 인지했다고 6일 발표했다.

더불어 KBO는 현역 심판과 전·현직 구단 임직원을 대상으로 개별 면담 등 면밀한 조사를 벌여 결과에 따라 적절한 조처를 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는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최근 한 매체는 전직 심판위원 A씨가 모 구단에 현역시절 돈을 빌렸고, 판정에까지 영향을 줬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