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가수 이미자 “탈세 의혹 사실 아니다”
입력 2016.08.10 (07:28) 수정 2016.08.10 (08:4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타들의 탈세 의혹은 잊을만 하면 한 번씩 불거지고 있는데요.

이번엔 원로가수 이미자 씨가 논란에 섰습니다.

10년 이상 함께 일한 공연 기획사가 의혹을 제기했는데, 이 씨는 전면 부인했습니다.

<리포트>

이미자 씨는 보도자료를 통해 탈세 의혹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기획사는 이 씨가 탈세 목적으로 공연 출연료를 축소 신고하도록 했다고 주장하며, 대구지방 국세청에 제보했는데요.

이에, 이미자 씨는 기획사가 정해준 출연료를 받았을 뿐, 그런 지시는 한 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2년 전 축소 신고가 적발돼 세금을 추징 당했다는 의혹에도 자발적인 자진 납세였다고 해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당당히 세무조사를 받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재 이 탈세 의혹 제보는 이미자 씨가 거주하는 서울 관할 세무서로 이관 된 상태입니다.
  • [문화광장] 가수 이미자 “탈세 의혹 사실 아니다”
    • 입력 2016-08-10 07:38:26
    • 수정2016-08-10 08:49:25
    뉴스광장
<앵커 멘트>

스타들의 탈세 의혹은 잊을만 하면 한 번씩 불거지고 있는데요.

이번엔 원로가수 이미자 씨가 논란에 섰습니다.

10년 이상 함께 일한 공연 기획사가 의혹을 제기했는데, 이 씨는 전면 부인했습니다.

<리포트>

이미자 씨는 보도자료를 통해 탈세 의혹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기획사는 이 씨가 탈세 목적으로 공연 출연료를 축소 신고하도록 했다고 주장하며, 대구지방 국세청에 제보했는데요.

이에, 이미자 씨는 기획사가 정해준 출연료를 받았을 뿐, 그런 지시는 한 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2년 전 축소 신고가 적발돼 세금을 추징 당했다는 의혹에도 자발적인 자진 납세였다고 해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당당히 세무조사를 받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재 이 탈세 의혹 제보는 이미자 씨가 거주하는 서울 관할 세무서로 이관 된 상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