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염 더 심해져…호남 내륙 소나기
입력 2016.08.10 (09:56) 수정 2016.08.10 (10:32)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우리나라에 덥고 습한 공기가 자리 잡고 있는데 중국에서 더운 공기가 더해지면서 폭염의 기세가 더 심해졌습니다.

창문을 열면 숨이 턱턱 막히는데요.

한낮에 서울과 대전 광주 35도 대구 36도까지 치솟겠습니다.

다음 주 중반 까진 폭염과 열대야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도 워낙 맑아 소나기 소식마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곳곳에 안개가 끼어있습니다.

낮에 기온이 크게 오르며 점차 사라지겠습니다.

오후에 호남내륙과 경남서부내륙에 소나기가 오는곳이 있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 맑은 가운데 햇볕이 강하겠습니다.

밤새 25도를 웃돌며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습니다.

낮기온은 35도안팎 예상되고 습도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먼 바다에서 높게 일겠고 서해상에서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폭염 더 심해져…호남 내륙 소나기
    • 입력 2016-08-10 10:08:32
    • 수정2016-08-10 10:32:11
    930뉴스
우리나라에 덥고 습한 공기가 자리 잡고 있는데 중국에서 더운 공기가 더해지면서 폭염의 기세가 더 심해졌습니다.

창문을 열면 숨이 턱턱 막히는데요.

한낮에 서울과 대전 광주 35도 대구 36도까지 치솟겠습니다.

다음 주 중반 까진 폭염과 열대야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도 워낙 맑아 소나기 소식마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곳곳에 안개가 끼어있습니다.

낮에 기온이 크게 오르며 점차 사라지겠습니다.

오후에 호남내륙과 경남서부내륙에 소나기가 오는곳이 있겠습니다.

그 밖의 지역 맑은 가운데 햇볕이 강하겠습니다.

밤새 25도를 웃돌며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습니다.

낮기온은 35도안팎 예상되고 습도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먼 바다에서 높게 일겠고 서해상에서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