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름과 가을 사이’ 참새 비행
입력 2016.08.15 (14:42) 포토뉴스
가을 소식 전하는 참새 비행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여름과 가을 사이’ 참새 비행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가 다른 곳으로 이동하고 있다.
‘참새 살려’
 
 
 
 
  • ‘여름과 가을 사이’ 참새 비행
    • 입력 2016-08-15 14:42:03
    포토뉴스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가을의 문턱(입추)이 지나면서 벼가 익어가고 있다. 15일 부산 강서구의 한 들녘에서 멧비둘기가 벼 이삭을 쪼아 먹던 참새떼를 쫓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