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경련 “경제활력 회복의지 밝힌 광복절 경축사 환영”
입력 2016.08.15 (15:19) 수정 2016.08.15 (15:20) 경제
전국경제인연합회는 박근혜 대통령이 광복절 경축사에서 우리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창조경제와 신산업 창출, 노동개혁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힌 것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오늘 논평을 통해 "우리 경제는 중국 경제의 부진, 보호무역주의 대두 등 세계경제 불안과 가계 부채 증가, 소비심리 위축 등 내수 침체 장기화에 직면해 있다"며 "특히 주력산업 위상 약화 등으로 저성장 고착화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전경련은 이어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사회 각계각층이 경제 상황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고,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다는 국민적 단결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전경련은 "경제계는 불굴의 정신으로 대한민국 성공신화를 이어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특히 저성장 극복과 신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미래 먹거리가 될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상공회의소도 논평을 내고 "이번 광복절을 계기로 우리 사회의 지혜와 역량이 한데 모여 한국경제의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변화와 한 단계 높은 도약의 지렛대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전경련 “경제활력 회복의지 밝힌 광복절 경축사 환영”
    • 입력 2016-08-15 15:19:42
    • 수정2016-08-15 15:20:55
    경제
전국경제인연합회는 박근혜 대통령이 광복절 경축사에서 우리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한 창조경제와 신산업 창출, 노동개혁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힌 것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오늘 논평을 통해 "우리 경제는 중국 경제의 부진, 보호무역주의 대두 등 세계경제 불안과 가계 부채 증가, 소비심리 위축 등 내수 침체 장기화에 직면해 있다"며 "특히 주력산업 위상 약화 등으로 저성장 고착화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전경련은 이어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사회 각계각층이 경제 상황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고,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다는 국민적 단결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전경련은 "경제계는 불굴의 정신으로 대한민국 성공신화를 이어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특히 저성장 극복과 신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미래 먹거리가 될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상공회의소도 논평을 내고 "이번 광복절을 계기로 우리 사회의 지혜와 역량이 한데 모여 한국경제의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변화와 한 단계 높은 도약의 지렛대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