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추석 앞두고 중소기업에 200억 융자 지원
입력 2016.08.15 (15:19) 사회
경기도는 추석을 앞두고 일시적 자금난을 겪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0억원 규모의 특별경영자금을 융자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경기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대상으로, 업체마다 최대 5억원까지 빌릴 수 있으며 1년 만기상환 조건으로 도가 1% 이자를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10월 31일까지며, 200억원의 자금이 소진되면 지원은 종료된다.

융자를 원하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은 경기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을 방문하거나 경기도 중소기업육성자금 홈페이지(http://g-money.gg.go.kr)로 신청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명절이 다가오면 상여금 지급 등으로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이 있다"며 "일시적인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도, 추석 앞두고 중소기업에 200억 융자 지원
    • 입력 2016-08-15 15:19:42
    사회
경기도는 추석을 앞두고 일시적 자금난을 겪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0억원 규모의 특별경영자금을 융자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경기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대상으로, 업체마다 최대 5억원까지 빌릴 수 있으며 1년 만기상환 조건으로 도가 1% 이자를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10월 31일까지며, 200억원의 자금이 소진되면 지원은 종료된다.

융자를 원하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은 경기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을 방문하거나 경기도 중소기업육성자금 홈페이지(http://g-money.gg.go.kr)로 신청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명절이 다가오면 상여금 지급 등으로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이 있다"며 "일시적인 자금난을 겪는 기업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