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시, 중국 지방정부에 불법조업 공동대응 제안
입력 2016.08.16 (13:01) 수정 2016.08.16 (13:27) 사회
인천시가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을 막기 위해 중국 지방정부와 공동대응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인천시는 내년 초 중국 랴오닝성 다롄시·단둥시에 중국어선 불법조업을 사전에 차단하고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하자고 요청할 계획이다.

이들 중국 도시는 인천시와 20년 이상 우호도시 관계를 이어온 곳으로, 인천시는 중국 현지에 인천 수산물을 거래하는 인천관을 설치하는 등의 수산물 교류 협력도 제안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이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전성수 행정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둔 민관군 협의체를 이달 구성할 계획이다.
  • 인천시, 중국 지방정부에 불법조업 공동대응 제안
    • 입력 2016-08-16 13:01:45
    • 수정2016-08-16 13:27:01
    사회
인천시가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을 막기 위해 중국 지방정부와 공동대응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인천시는 내년 초 중국 랴오닝성 다롄시·단둥시에 중국어선 불법조업을 사전에 차단하고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하자고 요청할 계획이다.

이들 중국 도시는 인천시와 20년 이상 우호도시 관계를 이어온 곳으로, 인천시는 중국 현지에 인천 수산물을 거래하는 인천관을 설치하는 등의 수산물 교류 협력도 제안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이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전성수 행정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둔 민관군 협의체를 이달 구성할 계획이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