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닷새 남았오” 박보검-김유정 만나는 날이.
입력 2016.08.17 (13:32) 수정 2016.08.17 (13:34) TV특종

박보검-김유정, 심장이 쿵쿵 포스터 공개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의 눈맞춤 포스터가 첫 방송을 5일 앞두고 전격 공개됐다.
22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왕세자 이영(박보검)과 위장내시 홍라온(김유정)의 아름다운 커플 케미가 돋보이는 포스터가 공개되었다.

높게 튼 상투, 초록빛 내시 옷으로 성별을 감춘 위장내시가 아닌, 한쪽으로 늘어뜨린 긴 머리와 아름다운 화관으로 완전한 여인의 자태를 드러낸 라온. 그런 라온의 얼굴을 어루만지며 시선을 떼지 못하는 영. 맞닿은 두 손만큼이나 설레는 이들의 눈 맞춤은 심장을 뛰게 만든다.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도 영과 라온의 로맨스를 위해 뜨거운 조명 아래에서도 감정을 잃지 않은 박보검과 김유정. 촬영이 시작되자 박보검은 김유정에게 먼저 다가가 손을 잡고 거리를 좁혀가며 분위기를 리드했고, 김유정 역시 시선을 마주하며 화답했다.

여기에 사진작가가 “오케이”라고 외치자마자 그렁그렁한 눈으로 “눈물 날 뻔했어”라고 외쳤다는 박보검과 김유정의 귀여운 후문은 두 사람이 서로가 서로의 눈을 보며 영과 라온의 감정선을 이어갈 수 있도록 배려했음이 드러난 대목으로 이들이 펼쳐나갈 로맨스에 기대를 더했다.

제작진은 “궁에서 재회한 영과 라온은 아웅다웅 다투고 티격태격 장난을 치며 풋풋하고 유쾌한 로맨스를 그리게 된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의 분위기는 사뭇 다르다. 이처럼 두 사람의 로맨스가 어떻게 전개될지는 예측불가다. 본방송에 대한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조선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룰 예측불가 궁중 로맨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오는 8월 22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 “닷새 남았오” 박보검-김유정 만나는 날이.
    • 입력 2016-08-17 13:32:40
    • 수정2016-08-17 13:34:40
    TV특종

박보검-김유정, 심장이 쿵쿵 포스터 공개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의 눈맞춤 포스터가 첫 방송을 5일 앞두고 전격 공개됐다.
22일(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왕세자 이영(박보검)과 위장내시 홍라온(김유정)의 아름다운 커플 케미가 돋보이는 포스터가 공개되었다.

높게 튼 상투, 초록빛 내시 옷으로 성별을 감춘 위장내시가 아닌, 한쪽으로 늘어뜨린 긴 머리와 아름다운 화관으로 완전한 여인의 자태를 드러낸 라온. 그런 라온의 얼굴을 어루만지며 시선을 떼지 못하는 영. 맞닿은 두 손만큼이나 설레는 이들의 눈 맞춤은 심장을 뛰게 만든다.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도 영과 라온의 로맨스를 위해 뜨거운 조명 아래에서도 감정을 잃지 않은 박보검과 김유정. 촬영이 시작되자 박보검은 김유정에게 먼저 다가가 손을 잡고 거리를 좁혀가며 분위기를 리드했고, 김유정 역시 시선을 마주하며 화답했다.

여기에 사진작가가 “오케이”라고 외치자마자 그렁그렁한 눈으로 “눈물 날 뻔했어”라고 외쳤다는 박보검과 김유정의 귀여운 후문은 두 사람이 서로가 서로의 눈을 보며 영과 라온의 감정선을 이어갈 수 있도록 배려했음이 드러난 대목으로 이들이 펼쳐나갈 로맨스에 기대를 더했다.

제작진은 “궁에서 재회한 영과 라온은 아웅다웅 다투고 티격태격 장난을 치며 풋풋하고 유쾌한 로맨스를 그리게 된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의 분위기는 사뭇 다르다. 이처럼 두 사람의 로맨스가 어떻게 전개될지는 예측불가다. 본방송에 대한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조선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룰 예측불가 궁중 로맨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오는 8월 22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