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친언니와 다투다 흉기 살해 70대 할머니 구속
입력 2016.08.17 (16:04) 수정 2016.08.17 (16:31) 사회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친언니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로 A씨(70)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10일 오후 1시쯤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자신의 다세대주택에서 친언니인 B씨(78)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평소 자신을 무시하는 태도를 보이는 언니에게 불만이 있던 중 사건 당일 놀러온 B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범행 다음날 친오빠에게 전화해 이 사실을 알렸고, 소식을 듣고 찾아온 A씨 아들이 집 문이 열리지 않자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친언니와 다투다 흉기 살해 70대 할머니 구속
    • 입력 2016-08-17 16:04:02
    • 수정2016-08-17 16:31:49
    사회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친언니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로 A씨(70)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10일 오후 1시쯤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자신의 다세대주택에서 친언니인 B씨(78)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평소 자신을 무시하는 태도를 보이는 언니에게 불만이 있던 중 사건 당일 놀러온 B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범행 다음날 친오빠에게 전화해 이 사실을 알렸고, 소식을 듣고 찾아온 A씨 아들이 집 문이 열리지 않자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