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배우 윤제문, 음주운전으로 집행유예형 선고
입력 2016.08.17 (17:21) 수정 2016.08.17 (18:47) 사회
서울서부지법 형사5단독(박민우 판사)은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윤제문(46) 씨에 대해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준법운전강의 수강을 명령했다.

재판부는 "두 차례 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는데도 또 음주 운전을 했지만,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는 점 등을 참작했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다.

윤 씨는 지난 5월 31일 오전 7시쯤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104%의 만취 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윤 씨는 지난 2010년 4월, 2013년 10월에도 같은 혐의로 각각 벌금 150만 원과 250만 원을 선고받았다.
  • 배우 윤제문, 음주운전으로 집행유예형 선고
    • 입력 2016-08-17 17:21:11
    • 수정2016-08-17 18:47:31
    사회
서울서부지법 형사5단독(박민우 판사)은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윤제문(46) 씨에 대해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준법운전강의 수강을 명령했다.

재판부는 "두 차례 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는데도 또 음주 운전을 했지만,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는 점 등을 참작했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다.

윤 씨는 지난 5월 31일 오전 7시쯤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104%의 만취 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윤 씨는 지난 2010년 4월, 2013년 10월에도 같은 혐의로 각각 벌금 150만 원과 250만 원을 선고받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