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토트넘 감독 “슬픈모습으로 온 손흥민, 홈개막전 출전 가능해”
입력 2016.08.19 (08:44) 수정 2016.08.19 (09:07) 연합뉴스
리우에 흘렸던 눈물을 씻고 다시 시작한다. 토트넘 손흥민의 이야기다.

손흥민은 오는 2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크리스털 팰리스와 홈경기를 통해 올 시즌 첫 출격 준비를 한다.

토트넘 마우리치오 포체티노 감독은 19일 영국 토트넘 홈구장인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 열린 홈 개막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은 크리스털 팰리스와 홈 개막전에 출전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은 리우올림픽 8강전에서 탈락한 뒤 약간 슬픈 표정으로 도착했다"라며 "현재 손흥민의 정확한 몸 상태를 확인할 필요는 있다. 내일 그의 훈련 모습을 지켜본 뒤 출전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리우올림픽에서 다치지 않았다. 16일 영국 현지에 도착해 경기를 준비할 시간도 충분했다.

다만 리우올림픽 메달 획득 실패로 인해 심리상태가 불안하다는 것이 문제다.

손흥민은 정신적인 충격과 함께 상당한 상실감을 느끼고 있다.

올림픽 대표팀 신태용 감독은 귀국길에서 "손흥민은 온두라스전에서 패한 뒤 온종일 눈물을 흘렸다. 저녁 식사 자리에서도 마찬가지였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온두라스전에서 수차례 결정적인 기회를 얻고도 골을 넣지 못해 자책감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흥민의 심리 상태는 포체티노 감독도 감지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이 슬퍼한 채 돌아왔다"라고 말했다.

크리스털 팰리스 전은 손흥민에게 중요한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비시즌 기간 네덜란드 리그 득점왕 출신 빈센트 얀센을 영입해 공격라인 경쟁 구도가 더 복잡해졌다.

토트넘은 새로운 스쿼드를 구축했는데, 손흥민이 첫 경기부터 부진한 모습을 보일 경우 주전 경쟁에서 밀릴 가능성이 생긴다.

더군다나 이날 경기는 토트넘의 첫 홈경기다.

홈 관중 앞에서 안 좋은 경기력을 펼칠 경우, 주전 경쟁에 관한 안 좋은 여론이 생길 수도 있다.

토트넘 구단은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구단은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은 작년 9월 크리스털 팰리스와 경기에서 골을 넣는 등 좋은 기억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청용과 맞대결도 관전 포인트다. 이청용은 13일 웨스트 브로미치 알비온과 리그 개막전에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20분까지 활발하게 뛰었다.

득점 포인트를 기록하진 못했지만, 현지 언론이 좋은 평가를 할 정도로 공격 활로를 수차례 뚫었다.

이날 경기에서도 선발 출전할 가능성은 커 보인다.
  • 토트넘 감독 “슬픈모습으로 온 손흥민, 홈개막전 출전 가능해”
    • 입력 2016-08-19 08:44:46
    • 수정2016-08-19 09:07:47
    연합뉴스
리우에 흘렸던 눈물을 씻고 다시 시작한다. 토트넘 손흥민의 이야기다.

손흥민은 오는 2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크리스털 팰리스와 홈경기를 통해 올 시즌 첫 출격 준비를 한다.

토트넘 마우리치오 포체티노 감독은 19일 영국 토트넘 홈구장인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 열린 홈 개막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은 크리스털 팰리스와 홈 개막전에 출전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은 리우올림픽 8강전에서 탈락한 뒤 약간 슬픈 표정으로 도착했다"라며 "현재 손흥민의 정확한 몸 상태를 확인할 필요는 있다. 내일 그의 훈련 모습을 지켜본 뒤 출전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리우올림픽에서 다치지 않았다. 16일 영국 현지에 도착해 경기를 준비할 시간도 충분했다.

다만 리우올림픽 메달 획득 실패로 인해 심리상태가 불안하다는 것이 문제다.

손흥민은 정신적인 충격과 함께 상당한 상실감을 느끼고 있다.

올림픽 대표팀 신태용 감독은 귀국길에서 "손흥민은 온두라스전에서 패한 뒤 온종일 눈물을 흘렸다. 저녁 식사 자리에서도 마찬가지였다"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온두라스전에서 수차례 결정적인 기회를 얻고도 골을 넣지 못해 자책감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흥민의 심리 상태는 포체티노 감독도 감지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이 슬퍼한 채 돌아왔다"라고 말했다.

크리스털 팰리스 전은 손흥민에게 중요한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비시즌 기간 네덜란드 리그 득점왕 출신 빈센트 얀센을 영입해 공격라인 경쟁 구도가 더 복잡해졌다.

토트넘은 새로운 스쿼드를 구축했는데, 손흥민이 첫 경기부터 부진한 모습을 보일 경우 주전 경쟁에서 밀릴 가능성이 생긴다.

더군다나 이날 경기는 토트넘의 첫 홈경기다.

홈 관중 앞에서 안 좋은 경기력을 펼칠 경우, 주전 경쟁에 관한 안 좋은 여론이 생길 수도 있다.

토트넘 구단은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구단은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은 작년 9월 크리스털 팰리스와 경기에서 골을 넣는 등 좋은 기억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청용과 맞대결도 관전 포인트다. 이청용은 13일 웨스트 브로미치 알비온과 리그 개막전에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20분까지 활발하게 뛰었다.

득점 포인트를 기록하진 못했지만, 현지 언론이 좋은 평가를 할 정도로 공격 활로를 수차례 뚫었다.

이날 경기에서도 선발 출전할 가능성은 커 보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