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드래곤, 생일 맞아 난민 구호에 8천1백80만원 기부
입력 2016.08.19 (09:50) 연합뉴스
빅뱅의 리더 지드래곤이 자신의 생일(8월 18일)을 맞아 각국 난민을 위해 8천1백80만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지드래곤이 지난 18일 내전과 폭력사태로 고향을 떠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 세계 난민들에게 보탬이 되고 싶다며 8천1백80만 원을 유엔난민기구(UNHCR) 한국대표부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드래곤은 "난민 문제의 심각성을 여러 매체를 통해 접하면서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이번 기부가) 난민 문제에 대한 더 많은 관심과 후원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드래곤은 매해 생일마다 장애아동, 환아 등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기부를 통해 팬들의 동참을 독려해왔다.

기부금은 지난 2011년 발생한 내전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리아 난민들을 포함한 전 세계 난민들을 돕는 데 쓰일 될 예정이다.

한편 빅뱅은 데뷔 10주년을 맞아 유니세프와 함께 '기념 기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생일이나 졸업, 입학, 결혼, 입사 등 기념일을 더 의미 있게 보낼 수 있는 유니세프의 '기념 기부' 프로그램을 널리 알리고 후원을 독려하고자 기획됐다.
  • 지드래곤, 생일 맞아 난민 구호에 8천1백80만원 기부
    • 입력 2016-08-19 09:50:21
    연합뉴스
빅뱅의 리더 지드래곤이 자신의 생일(8월 18일)을 맞아 각국 난민을 위해 8천1백80만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지드래곤이 지난 18일 내전과 폭력사태로 고향을 떠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 세계 난민들에게 보탬이 되고 싶다며 8천1백80만 원을 유엔난민기구(UNHCR) 한국대표부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드래곤은 "난민 문제의 심각성을 여러 매체를 통해 접하면서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이번 기부가) 난민 문제에 대한 더 많은 관심과 후원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드래곤은 매해 생일마다 장애아동, 환아 등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기부를 통해 팬들의 동참을 독려해왔다.

기부금은 지난 2011년 발생한 내전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리아 난민들을 포함한 전 세계 난민들을 돕는 데 쓰일 될 예정이다.

한편 빅뱅은 데뷔 10주년을 맞아 유니세프와 함께 '기념 기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생일이나 졸업, 입학, 결혼, 입사 등 기념일을 더 의미 있게 보낼 수 있는 유니세프의 '기념 기부' 프로그램을 널리 알리고 후원을 독려하고자 기획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