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단원고 존치교실 임시 이전 전야제 열려
입력 2016.08.19 (20:41) 사회
경기 안산시 단원고 '존치교실' 임시 이전을 하루 앞둔 오늘(19일) 저녁 단원고 운동장에서 '기억과 약속의 밤'을 주제로 한 전야제가 열렸다.

내일부터 이틀간 이어지는 존치교실 이전을 앞두고 열린 이 행사는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등의 주관으로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취지로 열렸다.

오늘 행사는 가수 홍순관의 사회로 존치교실 주제 영상 상영과 4·16가족협의회 발언, 희생 학생들의 생전 영상 상영, 추모 마임 공연, 추모 시 낭송, 가수 공연, 합창 등으로 순서로 진행됐다.

존치교실의 책상과 의자, 추모 물품 등은 내일부터 안산교육지원청 별관으로 옮겨져 4·16 안전교육시설이 건립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보존·전시된다.
  • 단원고 존치교실 임시 이전 전야제 열려
    • 입력 2016-08-19 20:41:15
    사회
경기 안산시 단원고 '존치교실' 임시 이전을 하루 앞둔 오늘(19일) 저녁 단원고 운동장에서 '기억과 약속의 밤'을 주제로 한 전야제가 열렸다.

내일부터 이틀간 이어지는 존치교실 이전을 앞두고 열린 이 행사는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등의 주관으로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취지로 열렸다.

오늘 행사는 가수 홍순관의 사회로 존치교실 주제 영상 상영과 4·16가족협의회 발언, 희생 학생들의 생전 영상 상영, 추모 마임 공연, 추모 시 낭송, 가수 공연, 합창 등으로 순서로 진행됐다.

존치교실의 책상과 의자, 추모 물품 등은 내일부터 안산교육지원청 별관으로 옮겨져 4·16 안전교육시설이 건립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보존·전시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