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인 관광객 83% “리우 방문 만족”
입력 2016.08.19 (23:19) 국제
치안 불안과 지카 바이러스, 인프라 부족 등 많은 우려를 안고 열린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외국인 관광객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현지시간) 브라질 관광부에 따르면 이달 6∼16일 1,262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설문조사 결과 브라질이 리우올림픽 이미지 테스트를 무난히 통과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 조사에서 외국인 관광객의 83.1%는 리우 방문에 만족한다고 답했고 불만족스럽다는 답변은 16.9%에 그쳤다.

외국인 관광객의 87.7%는 리우를 다시 방문하고 싶다고 답해 올림픽이 리우 시의 이미지를 크게 개선한 것으로 분석됐다. 외국인 관광객들의 분야별 만족도는 인프라 87.1%, 올림픽 준비 84.7%, 교통 80.2%, 입장권 가격 80%, 식료품 57.6%로 나왔다. 주요 불만사항으로는 열악한 도로 사정과 호텔 숙박비와 항공요금 급등, 비싼 음식 가격 등이 꼽혔다.

아우베르투 아우비스 관광장관 대행은 "이번 조사 결과는 리우올림픽이 기억에 남을 대회라는 사실을 보여준다"면서 브라질과 리우의 이미지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국가별 관광객은 미국이 21.2%로 가장 많았고 아르헨티나(14.8%), 영국(4.8%)이 뒤를 이었다. 브라질 정부는 리우올림픽을 앞두고 미국, 캐나다, 일본, 호주 등에 대해 한시적으로 입국비자를 면제했다.
  • 외국인 관광객 83% “리우 방문 만족”
    • 입력 2016-08-19 23:19:22
    국제
치안 불안과 지카 바이러스, 인프라 부족 등 많은 우려를 안고 열린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외국인 관광객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현지시간) 브라질 관광부에 따르면 이달 6∼16일 1,262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설문조사 결과 브라질이 리우올림픽 이미지 테스트를 무난히 통과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 조사에서 외국인 관광객의 83.1%는 리우 방문에 만족한다고 답했고 불만족스럽다는 답변은 16.9%에 그쳤다.

외국인 관광객의 87.7%는 리우를 다시 방문하고 싶다고 답해 올림픽이 리우 시의 이미지를 크게 개선한 것으로 분석됐다. 외국인 관광객들의 분야별 만족도는 인프라 87.1%, 올림픽 준비 84.7%, 교통 80.2%, 입장권 가격 80%, 식료품 57.6%로 나왔다. 주요 불만사항으로는 열악한 도로 사정과 호텔 숙박비와 항공요금 급등, 비싼 음식 가격 등이 꼽혔다.

아우베르투 아우비스 관광장관 대행은 "이번 조사 결과는 리우올림픽이 기억에 남을 대회라는 사실을 보여준다"면서 브라질과 리우의 이미지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국가별 관광객은 미국이 21.2%로 가장 많았고 아르헨티나(14.8%), 영국(4.8%)이 뒤를 이었다. 브라질 정부는 리우올림픽을 앞두고 미국, 캐나다, 일본, 호주 등에 대해 한시적으로 입국비자를 면제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