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객 시간을 뺏어라’…유통업체 경쟁 치열
입력 2016.09.06 (06:38) 수정 2016.09.06 (07:3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경기도 하남에 국내 최대 복합 쇼핑몰이 사전 개장했는데요.

쇼핑몰에는 백화점과 할인매장, 테마파크,수영장까지 갖췄습니다.

요즘 쇼핑몰들은 고객들이 오래 머물러 지갑을 열도록 치열한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김영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오는 9일 정식 개장을 앞두고 사전 개장한 한 복합쇼핑몰입니다.

암벽타기와 스크린 야구 등 30여 종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테마 파크가 국내 처음으로 설치됐습니다.

검단산과 한강을 바라보며 물놀이를 할 수 있는 수영장도 있습니다.

쇼핑 매장 뿐만 아니라 중간 중간 놀고 쉴 수 있는 공간을 크게 늘린 겁니다.

<인터뷰> 임정란(경기도 하남시) : "문 열 때 들어왔다 문 닫을 때 나가지 않을까. 온 가족이 할 수 있는 여러가지 복합적인 생활공간이 생겼다는 것은 반가운 일인 것 같습니다."

축구장 70개 크기 면적의 이 쇼핑몰에는 체험형 시설과 백화점, 창고형 할인매장, 명품브랜드샵 등이 한꺼번에 들어왔습니다.

<인터뷰> 임영록(복합쇼핑몰 부사장) : "온라인에서 경험할 수 없는 한 군데 모아놓은 이런 시설들이 향후에 국내 유통업체들이 가야할 트렌드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프로 작가들의 미술 작품이 백화점 나들이에 나섰습니다.

쇼핑을 하다 쉼표를 찍을 수 있는 곳입니다.

야외 공간에는 회전 목마가 있어 백화점에서 나가려는 고객의 발길을 한 번 더 붙잡습니다.

<인터뷰> 길재형(백화점 차장) : "고객들의 체류 시간이 길어지면 길어질수록 객단가가 올라가게 되는..."

온라인 쇼핑과는 다른 매력으로 고객을 끌어 최대한 오래 머무르게 하려는 유통업체들의 경쟁이 치열합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 ‘고객 시간을 뺏어라’…유통업체 경쟁 치열
    • 입력 2016-09-06 06:39:26
    • 수정2016-09-06 07:30:47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어제 경기도 하남에 국내 최대 복합 쇼핑몰이 사전 개장했는데요.

쇼핑몰에는 백화점과 할인매장, 테마파크,수영장까지 갖췄습니다.

요즘 쇼핑몰들은 고객들이 오래 머물러 지갑을 열도록 치열한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김영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오는 9일 정식 개장을 앞두고 사전 개장한 한 복합쇼핑몰입니다.

암벽타기와 스크린 야구 등 30여 종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테마 파크가 국내 처음으로 설치됐습니다.

검단산과 한강을 바라보며 물놀이를 할 수 있는 수영장도 있습니다.

쇼핑 매장 뿐만 아니라 중간 중간 놀고 쉴 수 있는 공간을 크게 늘린 겁니다.

<인터뷰> 임정란(경기도 하남시) : "문 열 때 들어왔다 문 닫을 때 나가지 않을까. 온 가족이 할 수 있는 여러가지 복합적인 생활공간이 생겼다는 것은 반가운 일인 것 같습니다."

축구장 70개 크기 면적의 이 쇼핑몰에는 체험형 시설과 백화점, 창고형 할인매장, 명품브랜드샵 등이 한꺼번에 들어왔습니다.

<인터뷰> 임영록(복합쇼핑몰 부사장) : "온라인에서 경험할 수 없는 한 군데 모아놓은 이런 시설들이 향후에 국내 유통업체들이 가야할 트렌드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프로 작가들의 미술 작품이 백화점 나들이에 나섰습니다.

쇼핑을 하다 쉼표를 찍을 수 있는 곳입니다.

야외 공간에는 회전 목마가 있어 백화점에서 나가려는 고객의 발길을 한 번 더 붙잡습니다.

<인터뷰> 길재형(백화점 차장) : "고객들의 체류 시간이 길어지면 길어질수록 객단가가 올라가게 되는..."

온라인 쇼핑과는 다른 매력으로 고객을 끌어 최대한 오래 머무르게 하려는 유통업체들의 경쟁이 치열합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