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탄자니아 북부 5.7 지진…최소 11명 사망
입력 2016.09.11 (05:29) 국제
탄자니아 북부 부코바 지역에서 10일(이하 현지시간) 발생한 규모 5.7의 지진으로 적어도 11명이 숨지고 100여 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경찰이 발표했다.

부코바 지역을 관할하는 카게라 주 경찰은 "현재 11명의 사망자와 100명 이상의 부상자가 집계됐으며, 구조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재산피해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번 지진은 현지시간으로 오후 3시 27분에 빅토리아 호수 서쪽 우간다와의 접경지역에서 발생했다.

빅토리아호 주변 지역에서는 그동안 지진이 종종 발생해 왔지만, 인명피해가 생길 정도로 큰 지진은 드물었다.
  • 탄자니아 북부 5.7 지진…최소 11명 사망
    • 입력 2016-09-11 05:29:05
    국제
탄자니아 북부 부코바 지역에서 10일(이하 현지시간) 발생한 규모 5.7의 지진으로 적어도 11명이 숨지고 100여 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경찰이 발표했다.

부코바 지역을 관할하는 카게라 주 경찰은 "현재 11명의 사망자와 100명 이상의 부상자가 집계됐으며, 구조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재산피해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번 지진은 현지시간으로 오후 3시 27분에 빅토리아 호수 서쪽 우간다와의 접경지역에서 발생했다.

빅토리아호 주변 지역에서는 그동안 지진이 종종 발생해 왔지만, 인명피해가 생길 정도로 큰 지진은 드물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