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시영vs강호동, ‘예체능’ 앙숙 커플 탄생
입력 2016.09.20 (09:56) 수정 2016.09.20 (14:46) TV특종
‘우리동네 예체능’ 사상 최고의 앙숙 커플이 탄생했다. 바로 ‘우리동네 양궁단’의 새 멤버 이시영과 예능체육판의 최강자 강호동.

두 사람은 이미 지난 양궁편 첫 회 방송에서부터 앙숙 구도를 결성했다. 여배우 이시영은 토크 내내 “(호동의) 마이크 위치가 너무 위쪽이라 부담스럽다” “(호동의) 목소리에서 쇳소리가 난다” “(호동의) 멘트는 너무 부정적이다” 등 호동을 겨냥해 장난 끼 섞인 지적을 하며 ‘호동 킬러’에 등극했고, 이에 강호동은 “내가 너무 지적 많이 당하는 거 아닌가…” 라고 당황스러워했다.

20일 방송될 양궁편 2회에서는 앙숙 이시영을 향한 강호동의 반격이 시작됐다. 양궁기를 코에 갖다 대는 기초훈련을 받는 도중 강호동은 양궁 코치에게 느닷없는 질문을 한 것. “이시영 선수는 코 수술을 했는데, 괜찮을까요? 본인이 그랬거든요. 복싱하다가 코를 정통으로 맞아서 코가 내려앉아서 수술을 했다고~ 코에 뭐가 들어가 있는데, 빠지면 어떡합니까?” 라고 이시영이 코 수술을 고백한 사실을 또 다시 언급하며 놀린 것. 이에 앙숙 이시영은 잠시 부끄러워했으나, 그 후 지지 않고 호동의 양궁 실력을 또 지적하며 두 사람은 촬영 내내 앙숙 케미를 폭발 시켰다고.

강호동-이시영의 유쾌한 앙숙 케미가 기대되는 ‘우리 동네 양궁단’은 20일(화) 밤 11시 10분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을 통해 공개된다.
  • 이시영vs강호동, ‘예체능’ 앙숙 커플 탄생
    • 입력 2016-09-20 09:56:36
    • 수정2016-09-20 14:46:53
    TV특종
‘우리동네 예체능’ 사상 최고의 앙숙 커플이 탄생했다. 바로 ‘우리동네 양궁단’의 새 멤버 이시영과 예능체육판의 최강자 강호동.

두 사람은 이미 지난 양궁편 첫 회 방송에서부터 앙숙 구도를 결성했다. 여배우 이시영은 토크 내내 “(호동의) 마이크 위치가 너무 위쪽이라 부담스럽다” “(호동의) 목소리에서 쇳소리가 난다” “(호동의) 멘트는 너무 부정적이다” 등 호동을 겨냥해 장난 끼 섞인 지적을 하며 ‘호동 킬러’에 등극했고, 이에 강호동은 “내가 너무 지적 많이 당하는 거 아닌가…” 라고 당황스러워했다.

20일 방송될 양궁편 2회에서는 앙숙 이시영을 향한 강호동의 반격이 시작됐다. 양궁기를 코에 갖다 대는 기초훈련을 받는 도중 강호동은 양궁 코치에게 느닷없는 질문을 한 것. “이시영 선수는 코 수술을 했는데, 괜찮을까요? 본인이 그랬거든요. 복싱하다가 코를 정통으로 맞아서 코가 내려앉아서 수술을 했다고~ 코에 뭐가 들어가 있는데, 빠지면 어떡합니까?” 라고 이시영이 코 수술을 고백한 사실을 또 다시 언급하며 놀린 것. 이에 앙숙 이시영은 잠시 부끄러워했으나, 그 후 지지 않고 호동의 양궁 실력을 또 지적하며 두 사람은 촬영 내내 앙숙 케미를 폭발 시켰다고.

강호동-이시영의 유쾌한 앙숙 케미가 기대되는 ‘우리 동네 양궁단’은 20일(화) 밤 11시 10분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을 통해 공개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