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리우 패럴림픽 참가 한국 선수단 22일 귀국
입력 2016.09.20 (11:22) 종합
2016 리우데자네이루 패럴림픽에 참가한 우리나라 장애인 대표팀 본진이 귀국한다.

대표팀은 리우에서 미국 애틀랜타를 거쳐 22일 오후 인천공항에 도착해 해단식을 치를 예정이다. 대표팀 본진은 자유형 100m와 200m에 이어 50m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걸며 3관왕에 오른 조기성과 배영 1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인국 등 수영과 양궁, 육상, 탁구 선수들과 대표단 임원 등 70여 명으로 구성됐다. 유도, 사격, 역도 등 경기를 먼저 마친 선수들은 본진에 앞서 귀국했다.

지난 19일 막을 내린 리우 패럴림픽은 23개 종목에서 528개의 금메달을 놓고 160개국의 4천346명의 선수가 실력을 겨뤘다. 우리나라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7개, 은메달 11개, 동메달 17개로 종합순위 20위를 기록했다.
  • 리우 패럴림픽 참가 한국 선수단 22일 귀국
    • 입력 2016-09-20 11:22:26
    종합
2016 리우데자네이루 패럴림픽에 참가한 우리나라 장애인 대표팀 본진이 귀국한다.

대표팀은 리우에서 미국 애틀랜타를 거쳐 22일 오후 인천공항에 도착해 해단식을 치를 예정이다. 대표팀 본진은 자유형 100m와 200m에 이어 50m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걸며 3관왕에 오른 조기성과 배영 1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인국 등 수영과 양궁, 육상, 탁구 선수들과 대표단 임원 등 70여 명으로 구성됐다. 유도, 사격, 역도 등 경기를 먼저 마친 선수들은 본진에 앞서 귀국했다.

지난 19일 막을 내린 리우 패럴림픽은 23개 종목에서 528개의 금메달을 놓고 160개국의 4천346명의 선수가 실력을 겨뤘다. 우리나라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7개, 은메달 11개, 동메달 17개로 종합순위 20위를 기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