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재인, 연일 ‘안전행보’…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현장 방문
입력 2016.09.28 (01:03) 수정 2016.09.28 (08:17) 정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28일(오늘) 지난 2003년 발생한 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현장을 찾아 희생자를 추모한다.

더민주 문재인 전 대표는 이날 사고 현장인 대구 중앙로역을 방문해 '국민의 안전보다 더 중요한 가치는 없다'는 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문재인 전 대표 측 관계자는 "문 전 대표는 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당시 3개월 동안 유가족들과 사태 수습에 참여했고, 지난 2월에는 유가족인 박성찬 씨가 문 전 대표의 양산 자택을 찾아 당시 고마움을 전한 바 있다"며 이날 방문 의미를 전했다.

문 전 대표는 어제(27일) 화재 현장에서 이웃들을 구하고 숨진 고 안치범 씨의 유족을 찾아 위로해, 전날에 이어 안전 행보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 문재인, 연일 ‘안전행보’…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현장 방문
    • 입력 2016-09-28 01:03:58
    • 수정2016-09-28 08:17:41
    정치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28일(오늘) 지난 2003년 발생한 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현장을 찾아 희생자를 추모한다.

더민주 문재인 전 대표는 이날 사고 현장인 대구 중앙로역을 방문해 '국민의 안전보다 더 중요한 가치는 없다'는 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문재인 전 대표 측 관계자는 "문 전 대표는 대구 지하철 화재사고 당시 3개월 동안 유가족들과 사태 수습에 참여했고, 지난 2월에는 유가족인 박성찬 씨가 문 전 대표의 양산 자택을 찾아 당시 고마움을 전한 바 있다"며 이날 방문 의미를 전했다.

문 전 대표는 어제(27일) 화재 현장에서 이웃들을 구하고 숨진 고 안치범 씨의 유족을 찾아 위로해, 전날에 이어 안전 행보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