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성 운영 주점 찾아가 괴롭힌 ‘동네조폭’ 구속
입력 2016.09.28 (10:10) 수정 2016.09.28 (18:04) 사회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여성이 혼자 운영하는 주점만을 찾아다니며 행패를 부린 혐의로 A 씨(61, 남)를 구속했다.

A 씨는 지난 1월부터 최근까지 수원시 권선구 일대의 주점을 돌며 모두 7차례에 걸쳐 술을 마신 뒤 행패를 부리거나 음식 대금을 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 3월 발생한 사건을 신고한 피해자 B 씨를 찾아가 "벌금을 대신 내주지 않으면 죽여버리겠다"며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가 주점 업주들이 보복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한다는 점을 알고 반복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 여성 운영 주점 찾아가 괴롭힌 ‘동네조폭’ 구속
    • 입력 2016-09-28 10:10:37
    • 수정2016-09-28 18:04:35
    사회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여성이 혼자 운영하는 주점만을 찾아다니며 행패를 부린 혐의로 A 씨(61, 남)를 구속했다.

A 씨는 지난 1월부터 최근까지 수원시 권선구 일대의 주점을 돌며 모두 7차례에 걸쳐 술을 마신 뒤 행패를 부리거나 음식 대금을 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 3월 발생한 사건을 신고한 피해자 B 씨를 찾아가 "벌금을 대신 내주지 않으면 죽여버리겠다"며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가 주점 업주들이 보복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한다는 점을 알고 반복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