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 영상] ‘하늘을 눈밭 삼아’ 스노보드를!
입력 2016.09.28 (10:57) 수정 2016.09.28 (11:07)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보드를 메고 산 정상으로 열심히 오르는 남성.

절벽 끝에 다다르자, 보드를 탈 준비를 마칩니다.

헬기의 도움으로 보드를 탈 곳은. 바로 하늘 위입니다!

하늘을 눈밭 삼아 구름을 가르며 스노보드를 타는 이는 남아공 출신의 스턴트맨 '아드리안 세니'입니다.

평소 트럭을 타고 360도 회전을 하는 등 위험하고 불가능해 보이는 일에 꾸준히 도전해 왔는데요.

이번에는 헬리콥터와 연결한 줄에 매달려 약 1.8km 상공까지 날아오른 겁니다.

불가능할 것 같은 일을 현실로 만든 용기가 대단합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하늘을 눈밭 삼아’ 스노보드를!
    • 입력 2016-09-28 10:58:18
    • 수정2016-09-28 11:07:02
    지구촌뉴스
보드를 메고 산 정상으로 열심히 오르는 남성.

절벽 끝에 다다르자, 보드를 탈 준비를 마칩니다.

헬기의 도움으로 보드를 탈 곳은. 바로 하늘 위입니다!

하늘을 눈밭 삼아 구름을 가르며 스노보드를 타는 이는 남아공 출신의 스턴트맨 '아드리안 세니'입니다.

평소 트럭을 타고 360도 회전을 하는 등 위험하고 불가능해 보이는 일에 꾸준히 도전해 왔는데요.

이번에는 헬리콥터와 연결한 줄에 매달려 약 1.8km 상공까지 날아오른 겁니다.

불가능할 것 같은 일을 현실로 만든 용기가 대단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