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도입사자, 건보공단 서류 안 떼도 연말정산 가능
입력 2016.09.28 (18:52) 경제
올해부터 연말정산 때 이직자들이 전 직장에서 냈던 건강보험료 자료를 현재 회사에 별도 제출해야 하는 불편이 사라지게 될 전망이다. 올해부터 국민연금보험료 자료를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로 편리하게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기획재정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가 제공하는 자료는 의료비, 교육비, 신용카드 사용금액 등이다. 정부는 기존 제공되는 자료에 더해 국민연금보험료, 국민건강보험료, 노인 장기요양보험료 등을 추가로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근로소득자의 경우 연금·건강보험료 자료는 본인이 속한 직장이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정부가 간소화 서비스를 통해 각 개인에게 자료를 제공하지 않아도 불편 없이 연말정산이 가능했다.

하지만 중도 입사자의 경우 이전 직장에서 납부한 연금·건강 보험료 자료가 현 직장에 없는 만큼 본인이 직접 해당 공단에서 자료를 발급받아 현 회사에 제출해야 했다.

또 증여세 비과세 대상인 공익법인 사업 범위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설립된 화해·치유재단 사업이 추가된다. 정부는 여성가족부로부터 건의를 받아 검토한 결과 해당 사업이 공익성이 있다고 판단해 시행규칙을 개정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 중도입사자, 건보공단 서류 안 떼도 연말정산 가능
    • 입력 2016-09-28 18:52:33
    경제
올해부터 연말정산 때 이직자들이 전 직장에서 냈던 건강보험료 자료를 현재 회사에 별도 제출해야 하는 불편이 사라지게 될 전망이다. 올해부터 국민연금보험료 자료를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로 편리하게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기획재정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가 제공하는 자료는 의료비, 교육비, 신용카드 사용금액 등이다. 정부는 기존 제공되는 자료에 더해 국민연금보험료, 국민건강보험료, 노인 장기요양보험료 등을 추가로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기로 했다.

지금까지 근로소득자의 경우 연금·건강보험료 자료는 본인이 속한 직장이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정부가 간소화 서비스를 통해 각 개인에게 자료를 제공하지 않아도 불편 없이 연말정산이 가능했다.

하지만 중도 입사자의 경우 이전 직장에서 납부한 연금·건강 보험료 자료가 현 직장에 없는 만큼 본인이 직접 해당 공단에서 자료를 발급받아 현 회사에 제출해야 했다.

또 증여세 비과세 대상인 공익법인 사업 범위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설립된 화해·치유재단 사업이 추가된다. 정부는 여성가족부로부터 건의를 받아 검토한 결과 해당 사업이 공익성이 있다고 판단해 시행규칙을 개정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