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모녀사망 실종 초등생 추정 시신 발견
입력 2016.09.28 (19:08) 수정 2016.09.28 (19:1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구 모녀 사망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오늘, 실종된 11살 아들로 추정되는 시신을 낙동강에서 발견했습니다.

실종 아들로 최종 확인되면 일가족 3명이 모두 숨진 셈인데, 수사에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이종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구 달성군과 경북 고령군을 잇는 낙동강 사문진교.

이곳에서 하류로 2km 떨어진 곳에서 10살 안팎의 남자아이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옷차림과 체격이 비슷한 점으로 미뤄, 실종된 류 군의 시신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양희성(수성경찰서 형사과장) : "푸른색 운동화 착용하고 모자와 하의는 어두운색, 상의는 밝은색(으로 봐서 실종된 류 군으로 추정됩니다."

류 군은 지난 15일 오후 어머니와 함께 집을 나선 뒤 버스를 타고 대구 팔달교 주변에 내린 것을 마지막으로 행적이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후 어머니 조 씨는 지난 20일 낙동강변에서 숨진 채로, 류 군의 누나는 이틀 뒤 집에서 백골 상태로 각각 발견됐습니다.

실종된 류군으로 추정되는 시신은 어머니가 숨진 채 발견된 낙동강 고령대교에서 상류로 10킬로미터 떨어진 이곳에서발견됐습니다.

류 군은 어머니, 누나와 함께 살며 초등학교 4년 동안 학교를 다니지 않다가 이달 초 재취학했지만 실종됐습니다.

경찰은 어린이 변사체의 정확한 신원과 사망원인을 가리기 위해 부검을 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일가족 사망사건의 단서를 쥐고 있던 류 군마저 숨진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사망경위를 밝히는데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 모녀사망 실종 초등생 추정 시신 발견
    • 입력 2016-09-28 19:10:37
    • 수정2016-09-28 19:18:00
    뉴스 7
<앵커 멘트>

대구 모녀 사망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오늘, 실종된 11살 아들로 추정되는 시신을 낙동강에서 발견했습니다.

실종 아들로 최종 확인되면 일가족 3명이 모두 숨진 셈인데, 수사에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이종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구 달성군과 경북 고령군을 잇는 낙동강 사문진교.

이곳에서 하류로 2km 떨어진 곳에서 10살 안팎의 남자아이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옷차림과 체격이 비슷한 점으로 미뤄, 실종된 류 군의 시신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양희성(수성경찰서 형사과장) : "푸른색 운동화 착용하고 모자와 하의는 어두운색, 상의는 밝은색(으로 봐서 실종된 류 군으로 추정됩니다."

류 군은 지난 15일 오후 어머니와 함께 집을 나선 뒤 버스를 타고 대구 팔달교 주변에 내린 것을 마지막으로 행적이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후 어머니 조 씨는 지난 20일 낙동강변에서 숨진 채로, 류 군의 누나는 이틀 뒤 집에서 백골 상태로 각각 발견됐습니다.

실종된 류군으로 추정되는 시신은 어머니가 숨진 채 발견된 낙동강 고령대교에서 상류로 10킬로미터 떨어진 이곳에서발견됐습니다.

류 군은 어머니, 누나와 함께 살며 초등학교 4년 동안 학교를 다니지 않다가 이달 초 재취학했지만 실종됐습니다.

경찰은 어린이 변사체의 정확한 신원과 사망원인을 가리기 위해 부검을 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일가족 사망사건의 단서를 쥐고 있던 류 군마저 숨진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사망경위를 밝히는데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