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월 28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6.09.28 (20:22) 수정 2016.09.28 (20:26)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김영란법 시행 첫날…‘이렇게 달라졌다’

이른바 김영란법이 오늘부터 시행돼 국민권익위원회 등이 신고센터 운영에 들어갔습니다. 시행 첫날 달라진 풍경을 다각도로 취재했습니다.

與 “국감 불참 유지”…野 ‘사회권 이양’ 압박

새누리당이 이정현 대표의 복귀 요청에도 불구하고 국정감사 불참 방침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야권은 공조를 통해, 여당에 국감 사회권 이양을 요구하며 압박할 것으로 보입니다.

파업 이틀째…철도 노조원 100여 명 직위해제

철도와 지하철 노조가 이틀째 파업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코레일은 노조 간부 100여명을 직위해제했습니다. 보건의료 노조 2천명도 오늘 하루 파업에 가세했습니다.

공장 문 닫고 해외로…‘기업 유턴’ 조건은?

세계경제포럼의 국가 경쟁력 평가에서 우리나라는 3년째 제자리고, 특히 노동과 금융 부문은 하위권을 기록했습니다. 기업들이 잇따라 해외로 나가고 있는데 그 실태와 돌아오게 할 방법은 없는지 심층 보도합니다.

美 “국제 금융망서 北 배제 추진”

북한을 국제 금융거래망에서 배제하기 위한 국제적 협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러셀 미 차관보가 밝혔습니다. 홍수로 탈북 방지 철조망이 유실된 북한 두만강변의 모습도 전해드립니다.
  • [9월 28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6-09-28 19:47:40
    • 수정2016-09-28 20:26:41
    뉴스
김영란법 시행 첫날…‘이렇게 달라졌다’

이른바 김영란법이 오늘부터 시행돼 국민권익위원회 등이 신고센터 운영에 들어갔습니다. 시행 첫날 달라진 풍경을 다각도로 취재했습니다.

與 “국감 불참 유지”…野 ‘사회권 이양’ 압박

새누리당이 이정현 대표의 복귀 요청에도 불구하고 국정감사 불참 방침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야권은 공조를 통해, 여당에 국감 사회권 이양을 요구하며 압박할 것으로 보입니다.

파업 이틀째…철도 노조원 100여 명 직위해제

철도와 지하철 노조가 이틀째 파업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코레일은 노조 간부 100여명을 직위해제했습니다. 보건의료 노조 2천명도 오늘 하루 파업에 가세했습니다.

공장 문 닫고 해외로…‘기업 유턴’ 조건은?

세계경제포럼의 국가 경쟁력 평가에서 우리나라는 3년째 제자리고, 특히 노동과 금융 부문은 하위권을 기록했습니다. 기업들이 잇따라 해외로 나가고 있는데 그 실태와 돌아오게 할 방법은 없는지 심층 보도합니다.

美 “국제 금융망서 北 배제 추진”

북한을 국제 금융거래망에서 배제하기 위한 국제적 협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러셀 미 차관보가 밝혔습니다. 홍수로 탈북 방지 철조망이 유실된 북한 두만강변의 모습도 전해드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