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7개월 만에 최고
입력 2016.10.05 (08:24) 수정 2016.10.05 (13:11) 경제

[연관 기사] ☞ [뉴스12] 9월 물가 1.2% 상승…7개월만에 최고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7개월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통계청은 오늘(5일) 9월 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1.2% 상승했다고 밝혔다. 소비자 물가 상승률은 4월 1.0%를 기록하고서 5월부터 8월까지 내리 0%대에 머물다가 5개월 만에 1%대로 올라섰다. 지난달 상승률은 1.3%를 기록한 2월 이후 7개월만에 가장 큰 폭이다.

농·축·수산물 가격이 1년 전보다 10.2% 올라 전체 물가를 0.77%포인트 끌어올렸다. 그중에서도 폭염에 출하량이 줄어든 농산물은 15.3%나 뛰어 전체 물가를 0.60%포인트 올렸다.

생활물가지수는 작년 같은 달보다 0.6% 올랐다. 소비자들이 자주 사는 채소, 과일, 생선 등의 물가인 신선식품지수는 20.5%나 뛰었다. 2011년 2월 21.6% 상승한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뛰었다.

통계청은 전체적으로는 저유가 영향이 지속하고 있지만 서비스물가는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으며 폭염으로 인해 농·축·수산물 물가가 많이 올랐다고 설명했다.
  • 9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7개월 만에 최고
    • 입력 2016-10-05 08:24:10
    • 수정2016-10-05 13:11:23
    경제

[연관 기사] ☞ [뉴스12] 9월 물가 1.2% 상승…7개월만에 최고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7개월 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통계청은 오늘(5일) 9월 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1.2% 상승했다고 밝혔다. 소비자 물가 상승률은 4월 1.0%를 기록하고서 5월부터 8월까지 내리 0%대에 머물다가 5개월 만에 1%대로 올라섰다. 지난달 상승률은 1.3%를 기록한 2월 이후 7개월만에 가장 큰 폭이다.

농·축·수산물 가격이 1년 전보다 10.2% 올라 전체 물가를 0.77%포인트 끌어올렸다. 그중에서도 폭염에 출하량이 줄어든 농산물은 15.3%나 뛰어 전체 물가를 0.60%포인트 올렸다.

생활물가지수는 작년 같은 달보다 0.6% 올랐다. 소비자들이 자주 사는 채소, 과일, 생선 등의 물가인 신선식품지수는 20.5%나 뛰었다. 2011년 2월 21.6% 상승한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뛰었다.

통계청은 전체적으로는 저유가 영향이 지속하고 있지만 서비스물가는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으며 폭염으로 인해 농·축·수산물 물가가 많이 올랐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