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원순 “경찰 물대포에 서울시 소화전 물 제공 않겠다”
입력 2016.10.05 (10:20) 수정 2016.10.05 (11:28) 사회
박원순 서울시장이 경찰의 시위진압용 '물 대포' 사용과 관련해 앞으로 서울시 소화전의 물을제공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오늘 오전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백남기씨 사망과 관련해 "소화전에 쓰는 물은 화재 진압을 위해 쓰는 것이기 때문에 시위 진압을 위해 물을 쓰게 하는 것은 용납하기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긴박한 상황이 아니면 소화전의 물을 쓰는 것은 엄격한 기준을 요구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정부와 충돌을 빚고 있는 성과연봉제에 대해서는 "대통령, 국회의원, 장관 등 힘쓰는 사람은 성과연봉제를 안 하고 노동자만 하느냐, 대통령 직무와 국회의원 직무를 어떻게 성과연봉제로 평가하겠느냐, 그런 의문을 제기하는 것"이라며 "서울시만이라도 공공기관 잣대를 수익이 아니라 공공성을 얼마나 잘 실현하고 있느냐로 기관을 독려하겠다"고 강조했다.

대선 출마와 관련해서는 "늦지 않은 시간에 고민의 결과를 말씀드리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 박원순 “경찰 물대포에 서울시 소화전 물 제공 않겠다”
    • 입력 2016-10-05 10:20:28
    • 수정2016-10-05 11:28:11
    사회
박원순 서울시장이 경찰의 시위진압용 '물 대포' 사용과 관련해 앞으로 서울시 소화전의 물을제공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오늘 오전 한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백남기씨 사망과 관련해 "소화전에 쓰는 물은 화재 진압을 위해 쓰는 것이기 때문에 시위 진압을 위해 물을 쓰게 하는 것은 용납하기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긴박한 상황이 아니면 소화전의 물을 쓰는 것은 엄격한 기준을 요구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정부와 충돌을 빚고 있는 성과연봉제에 대해서는 "대통령, 국회의원, 장관 등 힘쓰는 사람은 성과연봉제를 안 하고 노동자만 하느냐, 대통령 직무와 국회의원 직무를 어떻게 성과연봉제로 평가하겠느냐, 그런 의문을 제기하는 것"이라며 "서울시만이라도 공공기관 잣대를 수익이 아니라 공공성을 얼마나 잘 실현하고 있느냐로 기관을 독려하겠다"고 강조했다.

대선 출마와 관련해서는 "늦지 않은 시간에 고민의 결과를 말씀드리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