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황이 고려 왕에게 보낸 친서, 바티칸 수장고서 발견
입력 2016.10.05 (10:49) 수정 2016.10.05 (11:1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고려 시대인 1333년 당시 교황이 고려 왕에게 보냈다는 편지의 필사본을, 국내 한 다큐멘터리 촬영팀이 바티칸 수장고에서 찾아냈습니다.

유럽과의 교류사를 2백년 넘게 앞당기는 발견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김빛이라 기자입니다.

<리포트>

가톨릭 교회의 비밀 문서가 담긴 바티칸의 수장고.

7백 년도 넘은 서한집을 펼쳐봅니다.

<녹취> "고려의 왕."

<녹취> "와우!"

‘존경하는 고려인들의 왕께'로 시작되는 교황 요한 22세의 편지에는, "왕께서 그리스도인들에게 잘 대해주신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다”고 라틴어로 씌어있습니다.

당시 사제들이 고려에 직접 건너갔음을 시사해, 임진왜란 당시 조선에 왔던 스페인 신부(1594년)보다 261년이나 앞섭니다.

<녹취> 성염(주교황청 前 한국대사·라틴문학 번역가) : "이미 문화적, 외교적 접촉이 그 문서에서 드러나고 있기 때문에, 서간이 발견된 것은 참 놀랍습니다."

편지가 작성된 1333년은 고려 충숙왕 재위 당시.

1377년 고려의 직지심체요절이 발간되기 전 이미 유럽과의 교류가 시작됐음을 확인시켜준 겁니다.

특히 고려의 활자술이 서양의 구텐베르크의 인쇄술에 실제로 영향을 준 것으로 추정할 수 있는 단서도 발견됐습니다.

<인터뷰> 우광훈(감독) : "금속활자가 건너간 정황이 몇 가지 포착되고 있는데, 편지의 루트와 인쇄의 기술이 (유럽으로) 전해진 루트가 일치하는..."

4년 간 유럽을 돌며 완성된 이번 다큐멘터리 영상 기록은 유럽과의 활자 교류사 등 연구에 획기적 계기가 될 것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빛이랍니다.
  • 교황이 고려 왕에게 보낸 친서, 바티칸 수장고서 발견
    • 입력 2016-10-05 10:50:50
    • 수정2016-10-05 11:11:27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고려 시대인 1333년 당시 교황이 고려 왕에게 보냈다는 편지의 필사본을, 국내 한 다큐멘터리 촬영팀이 바티칸 수장고에서 찾아냈습니다.

유럽과의 교류사를 2백년 넘게 앞당기는 발견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김빛이라 기자입니다.

<리포트>

가톨릭 교회의 비밀 문서가 담긴 바티칸의 수장고.

7백 년도 넘은 서한집을 펼쳐봅니다.

<녹취> "고려의 왕."

<녹취> "와우!"

‘존경하는 고려인들의 왕께'로 시작되는 교황 요한 22세의 편지에는, "왕께서 그리스도인들에게 잘 대해주신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다”고 라틴어로 씌어있습니다.

당시 사제들이 고려에 직접 건너갔음을 시사해, 임진왜란 당시 조선에 왔던 스페인 신부(1594년)보다 261년이나 앞섭니다.

<녹취> 성염(주교황청 前 한국대사·라틴문학 번역가) : "이미 문화적, 외교적 접촉이 그 문서에서 드러나고 있기 때문에, 서간이 발견된 것은 참 놀랍습니다."

편지가 작성된 1333년은 고려 충숙왕 재위 당시.

1377년 고려의 직지심체요절이 발간되기 전 이미 유럽과의 교류가 시작됐음을 확인시켜준 겁니다.

특히 고려의 활자술이 서양의 구텐베르크의 인쇄술에 실제로 영향을 준 것으로 추정할 수 있는 단서도 발견됐습니다.

<인터뷰> 우광훈(감독) : "금속활자가 건너간 정황이 몇 가지 포착되고 있는데, 편지의 루트와 인쇄의 기술이 (유럽으로) 전해진 루트가 일치하는..."

4년 간 유럽을 돌며 완성된 이번 다큐멘터리 영상 기록은 유럽과의 활자 교류사 등 연구에 획기적 계기가 될 것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빛이랍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