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설의 강타, 보통의 콘서트
입력 2016.10.05 (11:40) TV특종
레전드 한류 스타 강타가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강타는 오는 11월 4~6일 3일간 총 3회에 걸쳐 서울 삼성동 SMTOWN 내 SMTOWN THEATRE에서 단독 콘서트 ‘보통의 날(Coming Home)’을 연다. 감미로운 보컬과 다채로운 음악으로 관객들과 함께 교감할 수 있는 매력적인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어서, 음악 팬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강타가 한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것은 지난 2008년 ‘Eternity-永遠’(이터너티-영원)에 이어 약 8년 만으로, 더욱 깊고 진해진 음악세계를 선보이며 팬들과 소통할 예정임은 물론, 데뷔 20주년을 맞이해 개최되는 콘서트인 만큼, 강타를 기다려온 음악 팬들의 더욱 뜨거운 호응이 기대된다.

또한 강타는 지난 6월부터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DJ를 맡아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이번 콘서트를 통해 보여줄 색다른 모습에 더욱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강타 콘서트는 SM의 콘서트 시리즈 브랜드인 의 일환으로 열린다. 는 지난 해 10월 샤이니 종현을 시작으로 소녀시대 태연, 슈퍼주니어 규현, 려욱, 예성이 차례로 매력적인 공연을 선보인 바 있어, 강타의 이번 콘서트도 높은 호응을 얻을 전망이다.
  • 전설의 강타, 보통의 콘서트
    • 입력 2016-10-05 11:40:16
    TV특종
레전드 한류 스타 강타가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강타는 오는 11월 4~6일 3일간 총 3회에 걸쳐 서울 삼성동 SMTOWN 내 SMTOWN THEATRE에서 단독 콘서트 ‘보통의 날(Coming Home)’을 연다. 감미로운 보컬과 다채로운 음악으로 관객들과 함께 교감할 수 있는 매력적인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어서, 음악 팬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강타가 한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것은 지난 2008년 ‘Eternity-永遠’(이터너티-영원)에 이어 약 8년 만으로, 더욱 깊고 진해진 음악세계를 선보이며 팬들과 소통할 예정임은 물론, 데뷔 20주년을 맞이해 개최되는 콘서트인 만큼, 강타를 기다려온 음악 팬들의 더욱 뜨거운 호응이 기대된다.

또한 강타는 지난 6월부터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DJ를 맡아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이번 콘서트를 통해 보여줄 색다른 모습에 더욱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강타 콘서트는 SM의 콘서트 시리즈 브랜드인 의 일환으로 열린다. 는 지난 해 10월 샤이니 종현을 시작으로 소녀시대 태연, 슈퍼주니어 규현, 려욱, 예성이 차례로 매력적인 공연을 선보인 바 있어, 강타의 이번 콘서트도 높은 호응을 얻을 전망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