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18호 태풍 차바에 울산서 1명 사망·1명 실종
입력 2016.10.05 (15:13) 수정 2016.10.05 (17:19) 사회
제18호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울산에서도 인명피해가 속출했다.

5일 낮 1시 10분쯤 울산시 울주군 언양읍의 한 아파트 입구에서 최모(60)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태화강이 넘치자 최 씨가 자신의 차를 안전한 곳으로 옮기려다가 갑자기 불어난 물에 휩쓸려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낮 12시 10분쯤에는 울주군 청량면 회야댐 근처에서 주민 구조 작업을 위해 출동했던 온산소방서 소속 대원 강 모 씨가 실종됐다.

현재까지 현장에서는 헬기 2대와 인력이 투입돼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 제18호 태풍 차바에 울산서 1명 사망·1명 실종
    • 입력 2016-10-05 15:13:02
    • 수정2016-10-05 17:19:25
    사회
제18호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울산에서도 인명피해가 속출했다.

5일 낮 1시 10분쯤 울산시 울주군 언양읍의 한 아파트 입구에서 최모(60)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태화강이 넘치자 최 씨가 자신의 차를 안전한 곳으로 옮기려다가 갑자기 불어난 물에 휩쓸려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낮 12시 10분쯤에는 울주군 청량면 회야댐 근처에서 주민 구조 작업을 위해 출동했던 온산소방서 소속 대원 강 모 씨가 실종됐다.

현재까지 현장에서는 헬기 2대와 인력이 투입돼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