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방위상, 美태평양사령관과 “對北 대응 긴밀 협력”
입력 2016.10.05 (21:33) 국제
이나다 도모미 일본 방위상은 5일 해리 해리스 미국 태평양 사령관과 북한의 핵실험 및 미사일 발사 대응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지난 8월 취임한 이나다 방위상은 이날 방위성에서 해리스 사령관을 처음 만나 이 같은 방침을 확인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나다 방위상은 해리스 사령관에게 "미·일 신뢰관계가 매우 강력해졌다"며 "미군과 긴밀한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지난달 미·일이 서명한 상호군수지원협정(ACSA) 개정안이 이번 임시국회에서 조기에 승인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해리스 사령관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은 미·일 관계의 기초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 日방위상, 美태평양사령관과 “對北 대응 긴밀 협력”
    • 입력 2016-10-05 21:33:52
    국제
이나다 도모미 일본 방위상은 5일 해리 해리스 미국 태평양 사령관과 북한의 핵실험 및 미사일 발사 대응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지난 8월 취임한 이나다 방위상은 이날 방위성에서 해리스 사령관을 처음 만나 이 같은 방침을 확인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나다 방위상은 해리스 사령관에게 "미·일 신뢰관계가 매우 강력해졌다"며 "미군과 긴밀한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지난달 미·일이 서명한 상호군수지원협정(ACSA) 개정안이 이번 임시국회에서 조기에 승인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해리스 사령관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번영은 미·일 관계의 기초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