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야구 영상] NC vs 넥센(2016.10.05)
입력 2016.10.05 (22:50) 아이러브베이스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NC가 홈런포로 넥센을 눌렀다.

박석민이 포문을 열었다. 박석민은 1회말 2사 1, 3루에서 넥센 우완 선발 양훈을 공략해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3점포를 터트렸다.

올 시즌 31번째 홈런으로 100타점(102개)을 넘긴 박석민은 올 시즌 7번째이자, KBO리그 통산 60번째로 30홈런·100타점을 기록했다. 개인으로는 처음이다.

NC는 3회말 1사 2루에서 이호준의 투런 홈런으로 달아났다. 이호준은 역대 12번째로 5년 연속 200루타를 채웠다.

박석민의 배트가 또 폭발했다. 이호준 바로 뒤에 등장한 박석민은 좌월 솔로포로 연타석 홈런을 완성했다.

넥센은 4회초 윤석민의 투런포로 추격했다.

하지만 NC는 4회말 김태군의 시즌 1호 홈런으로 다시 달아나더니, 1사 만루에서 박석민이 밀어내기 몸에 맞는 공으로 1타점을 추가해 8-2까지 달아났다.

넥센은 9회초 김지수의 투런포로 다시 격차를 좁혔지만, 전세를 뒤집지는 못했다.
  • [프로야구 영상] NC vs 넥센(2016.10.05)
    • 입력 2016-10-05 22:50:02
    아이러브베이스볼
NC가 홈런포로 넥센을 눌렀다.

박석민이 포문을 열었다. 박석민은 1회말 2사 1, 3루에서 넥센 우완 선발 양훈을 공략해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3점포를 터트렸다.

올 시즌 31번째 홈런으로 100타점(102개)을 넘긴 박석민은 올 시즌 7번째이자, KBO리그 통산 60번째로 30홈런·100타점을 기록했다. 개인으로는 처음이다.

NC는 3회말 1사 2루에서 이호준의 투런 홈런으로 달아났다. 이호준은 역대 12번째로 5년 연속 200루타를 채웠다.

박석민의 배트가 또 폭발했다. 이호준 바로 뒤에 등장한 박석민은 좌월 솔로포로 연타석 홈런을 완성했다.

넥센은 4회초 윤석민의 투런포로 추격했다.

하지만 NC는 4회말 김태군의 시즌 1호 홈런으로 다시 달아나더니, 1사 만루에서 박석민이 밀어내기 몸에 맞는 공으로 1타점을 추가해 8-2까지 달아났다.

넥센은 9회초 김지수의 투런포로 다시 격차를 좁혔지만, 전세를 뒤집지는 못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