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매슈로 16명 사망…노스캐롤라이나 ‘홍수’
입력 2016.10.10 (04:55) 수정 2016.10.10 (09:18) 국제
허리케인 '매슈'가 강타한 미국 동남부 지역에서 최소 16명이 숨지고, 수십억 달러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매슈는 동부시간으로 오전 8시 현재 노스캐롤라이나 주 남동쪽 96㎞ 해상에 있다. 세력이 약해졌다고 하지만, 여전히 시속 120㎞의 강풍을 동반하고 있다.

특히 노스캐롤라이나 주는 어제부터 폭우가 쏟아지면서 홍수가 발생해 수천여 명이 급류에 휩싸인 주택과 차량 등에서 긴급 구조됐다. 버지니아 주 남쪽 일부 지역에서도 폭우 피해가 발생했다. 비공식 기록이지만 노스캐롤라이나 주 강수량은 최고 457mm를 기록했다. 현지 기상 당국은 10일 저녁까지 폭우가 이어질 것이라고 예보하면서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사망자 수도 늘어나고 있다. 현재까지 노스캐롤라이나에서 7명, 플로리다 4명, 조지아 3명, 사우스캐롤라이나 2명 등 모두 16명이 목숨을 잃었다. 사망자 대부분은 급류에 휩쓸렸거나 강풍으로 나무에 깔려 숨진 노약자 등이 대부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실종자 수가 적지 않아 사망자 수는 앞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정전 사태도 이어지고 있다. 플로리다 주에서는 100만여 명이 전기 공급을 받지 못하고 있다. 플로리다 주 내 사업장과 가정 42만 3천여 곳에 전기 공급이 재개되지 않고 있다. 또 남북 캐롤라이나 주에서는 각각 75만여 명이, 조지아 주에서는 25만여 명이 정전 사태를 겪고 있다.

재산 데이터 분석업체인 코어 로직은 매슈에 인한 보험 가입 주택과 상가의 피해액을 40억∼60억 달러, 우리 돈 4조4천620억 원에서 6조 6천930억 원으로 추정했다. 2012년 허리케인 샌디와 2005년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각각 남긴 손실액 200억 달러에는 못 미친다고 로어 코직은 밝혔다.

한편, 플로리다와 조지아,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에서는 이날 피해 복구 작업이 진행됐다. 플로리다 주 유명 테마파크인 디즈니월드와 유니버설스튜디오, 씨월드는 정비를 마치고 개관했다. 매슈는 현지시간으로 10일 이후 세력이 급격히 위축되면서 대서양으로 빠져나가 소멸할 예정이다.
  • 美 매슈로 16명 사망…노스캐롤라이나 ‘홍수’
    • 입력 2016-10-10 04:55:04
    • 수정2016-10-10 09:18:19
    국제
허리케인 '매슈'가 강타한 미국 동남부 지역에서 최소 16명이 숨지고, 수십억 달러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매슈는 동부시간으로 오전 8시 현재 노스캐롤라이나 주 남동쪽 96㎞ 해상에 있다. 세력이 약해졌다고 하지만, 여전히 시속 120㎞의 강풍을 동반하고 있다.

특히 노스캐롤라이나 주는 어제부터 폭우가 쏟아지면서 홍수가 발생해 수천여 명이 급류에 휩싸인 주택과 차량 등에서 긴급 구조됐다. 버지니아 주 남쪽 일부 지역에서도 폭우 피해가 발생했다. 비공식 기록이지만 노스캐롤라이나 주 강수량은 최고 457mm를 기록했다. 현지 기상 당국은 10일 저녁까지 폭우가 이어질 것이라고 예보하면서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사망자 수도 늘어나고 있다. 현재까지 노스캐롤라이나에서 7명, 플로리다 4명, 조지아 3명, 사우스캐롤라이나 2명 등 모두 16명이 목숨을 잃었다. 사망자 대부분은 급류에 휩쓸렸거나 강풍으로 나무에 깔려 숨진 노약자 등이 대부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실종자 수가 적지 않아 사망자 수는 앞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정전 사태도 이어지고 있다. 플로리다 주에서는 100만여 명이 전기 공급을 받지 못하고 있다. 플로리다 주 내 사업장과 가정 42만 3천여 곳에 전기 공급이 재개되지 않고 있다. 또 남북 캐롤라이나 주에서는 각각 75만여 명이, 조지아 주에서는 25만여 명이 정전 사태를 겪고 있다.

재산 데이터 분석업체인 코어 로직은 매슈에 인한 보험 가입 주택과 상가의 피해액을 40억∼60억 달러, 우리 돈 4조4천620억 원에서 6조 6천930억 원으로 추정했다. 2012년 허리케인 샌디와 2005년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각각 남긴 손실액 200억 달러에는 못 미친다고 로어 코직은 밝혔다.

한편, 플로리다와 조지아,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에서는 이날 피해 복구 작업이 진행됐다. 플로리다 주 유명 테마파크인 디즈니월드와 유니버설스튜디오, 씨월드는 정비를 마치고 개관했다. 매슈는 현지시간으로 10일 이후 세력이 급격히 위축되면서 대서양으로 빠져나가 소멸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