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서 잘나가는 우리 상품은…‘화장품·과일음료’
입력 2016.10.10 (17:02) 수정 2016.10.10 (17:34) 경제
외국에서 인기 있는 우리나라 상품으로 화장품, 건설 중장비, 과일 음료 등이 꼽혔다.

코트라(KOTRA)는 55개국 78개 해외무역관에서 바이어들과 직접 인터뷰해 발굴한 '해외 바이어가 들려주는 100대 2016년 하반기 수요급등 품목'을 10일 발표했다.

수요급등 1위 품목은 지난해에 이어 화장품이 2년 연속 차지했다.

미국, 독일, 중국, 멕시코 등 22개국 바이어가 화장품을 수요급증 품목으로 뽑아 'K-뷰티'의 인기를 보여줬다. 화장품을 수요급증 품목으로 꼽은 나라는 지난해의 12개국보다도 두 배 가까이 늘었다.

화장품을 비롯해 건설 중장비, 과일 음료, 발광다이오드(LED) 조명, 자동차 배터리가 수요급등 5대 품목 안에 이름을 올렸다.

건설 중장비는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개발도상국의 경제개발계획에 힘입어 수요가 증가했고, 과일 음료는 과테말라·멕시코·콜롬비아·파라과이 등 중남미 지역에서 인기를 끌었다.

LED 조명은 일본·유럽·러시아·베트남 정부가 에너지 효율성 강화 정책을 펴면서, 자동차 배터리는 독일·중국 등이 강력한 전기차 지원 정책을 내놓으면서 인기가 올라갔다.

이외에도 기능성 섬유, 구강 케어 제품, 공기청정기, 모기퇴치제 등이 수요급등 품목으로 꼽혔다.

이들 제품의 수요 증가는 전 세계적으로 건강 지향적 소비경향이 확산하고 환경오염·질병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진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미국과 일본에서는 스포츠웨어 매출이 늘면서 한국산 기능성 섬유에 대한 관심이 커졌고, 중국에서는 구강 건강관리에 대한 의식이 높아져 전동칫솔, 치약 등 한국산 구강 케어 제품을 찾는 사람이 많아졌다.

공기청정기와 정수기는 화전으로 심각한 오염을 겪는 인도네시아나 정유·산업단지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과 함께 사막 모래 폭풍으로 고생하는 쿠웨이트에서 잘 팔렸다.

싱가포르는 지카 바이러스 감염자가 200명을 넘어서면서 모기퇴치제에 대한 관심이 급증했다.

100대 수요급등 품목과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오는 11일부터 코트라 해외시장뉴스 웹사이트(news.kotra.or.kr)의 비즈니스 정보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외국서 잘나가는 우리 상품은…‘화장품·과일음료’
    • 입력 2016-10-10 17:02:18
    • 수정2016-10-10 17:34:20
    경제
외국에서 인기 있는 우리나라 상품으로 화장품, 건설 중장비, 과일 음료 등이 꼽혔다.

코트라(KOTRA)는 55개국 78개 해외무역관에서 바이어들과 직접 인터뷰해 발굴한 '해외 바이어가 들려주는 100대 2016년 하반기 수요급등 품목'을 10일 발표했다.

수요급등 1위 품목은 지난해에 이어 화장품이 2년 연속 차지했다.

미국, 독일, 중국, 멕시코 등 22개국 바이어가 화장품을 수요급증 품목으로 뽑아 'K-뷰티'의 인기를 보여줬다. 화장품을 수요급증 품목으로 꼽은 나라는 지난해의 12개국보다도 두 배 가까이 늘었다.

화장품을 비롯해 건설 중장비, 과일 음료, 발광다이오드(LED) 조명, 자동차 배터리가 수요급등 5대 품목 안에 이름을 올렸다.

건설 중장비는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개발도상국의 경제개발계획에 힘입어 수요가 증가했고, 과일 음료는 과테말라·멕시코·콜롬비아·파라과이 등 중남미 지역에서 인기를 끌었다.

LED 조명은 일본·유럽·러시아·베트남 정부가 에너지 효율성 강화 정책을 펴면서, 자동차 배터리는 독일·중국 등이 강력한 전기차 지원 정책을 내놓으면서 인기가 올라갔다.

이외에도 기능성 섬유, 구강 케어 제품, 공기청정기, 모기퇴치제 등이 수요급등 품목으로 꼽혔다.

이들 제품의 수요 증가는 전 세계적으로 건강 지향적 소비경향이 확산하고 환경오염·질병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진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미국과 일본에서는 스포츠웨어 매출이 늘면서 한국산 기능성 섬유에 대한 관심이 커졌고, 중국에서는 구강 건강관리에 대한 의식이 높아져 전동칫솔, 치약 등 한국산 구강 케어 제품을 찾는 사람이 많아졌다.

공기청정기와 정수기는 화전으로 심각한 오염을 겪는 인도네시아나 정유·산업단지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과 함께 사막 모래 폭풍으로 고생하는 쿠웨이트에서 잘 팔렸다.

싱가포르는 지카 바이러스 감염자가 200명을 넘어서면서 모기퇴치제에 대한 관심이 급증했다.

100대 수요급등 품목과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오는 11일부터 코트라 해외시장뉴스 웹사이트(news.kotra.or.kr)의 비즈니스 정보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