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칠레 중부서 규모 6.3지진…수도 산티아고서도 진동
입력 2016.11.05 (02:20) 수정 2016.11.05 (03:13) 국제
칠레 중부 탈카 인근에서 4일(현지시간) 오후 1시 20분쯤 리히터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진앙은 탈카에서 북동쪽으로 72.42㎞, 수도 산티아고에서 남쪽으로 192㎞ 떨어졌으며 진원의 깊이는 90.8㎞다.

지진으로 탈카 북쪽에 있는 산티아고에서도 건물이 흔들리는 진동이 감지돼 시민들이 긴급 대피했다. 그러나 피해 상황은 즉각 보고되지 않고 있다.

칠레 해군은 칠레 연안에 쓰나미를 일으킬 만한 수준에는 이르지 못한다고 밝혔다.

  • 칠레 중부서 규모 6.3지진…수도 산티아고서도 진동
    • 입력 2016-11-05 02:20:11
    • 수정2016-11-05 03:13:25
    국제
칠레 중부 탈카 인근에서 4일(현지시간) 오후 1시 20분쯤 리히터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진앙은 탈카에서 북동쪽으로 72.42㎞, 수도 산티아고에서 남쪽으로 192㎞ 떨어졌으며 진원의 깊이는 90.8㎞다.

지진으로 탈카 북쪽에 있는 산티아고에서도 건물이 흔들리는 진동이 감지돼 시민들이 긴급 대피했다. 그러나 피해 상황은 즉각 보고되지 않고 있다.

칠레 해군은 칠레 연안에 쓰나미를 일으킬 만한 수준에는 이르지 못한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