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美 대선결과 나오면 관례따라 조치”
입력 2016.11.09 (09:39) 수정 2016.11.09 (10:05) 정치
청와대는 9일(오늘) 오후 미국 차기 대통령 당선인이 결정되는 것과 관련해, "지난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에서 미국 대선에 대비한 조치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오늘 춘추관 브리핑에서 미국 대선이 있는데 최순실 파문으로 한미 관계를 비롯한 외교 문제 대응에 우려가 있다는 지적에 "미국 대선에 대비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박근혜 대통령이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축전을 보내느냐는 질문에는 "결과가 나오면 관례에 따라 진행되는 조치가 있을 것"이라면서 "있을 때마다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 靑 “美 대선결과 나오면 관례따라 조치”
    • 입력 2016-11-09 09:39:40
    • 수정2016-11-09 10:05:32
    정치
청와대는 9일(오늘) 오후 미국 차기 대통령 당선인이 결정되는 것과 관련해, "지난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에서 미국 대선에 대비한 조치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오늘 춘추관 브리핑에서 미국 대선이 있는데 최순실 파문으로 한미 관계를 비롯한 외교 문제 대응에 우려가 있다는 지적에 "미국 대선에 대비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박근혜 대통령이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축전을 보내느냐는 질문에는 "결과가 나오면 관례에 따라 진행되는 조치가 있을 것"이라면서 "있을 때마다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