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시, 첫사랑’ 박정철, 무한 매력남의 탄생
입력 2016.11.09 (09:42) TV특종
쌀쌀한 가을 날씨와 함께 첫사랑의 추억을 되새겨줄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의 박정철이 안방극장에 젠틀함과 카리스마를 모두 발산하며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28일(월) 첫 방송 예정인 ‘다시, 첫사랑’에서 박정철은 유들유들하면서도 호쾌한 최정우 역으로 안방극장에 2년 만에 돌아온다.

특히 최정우 캐릭터는 겉으로 보기엔 누구나 호감을 느낄만한 성격 속에 성공을 향한 뜨거운 야망, 욕심을 숨기고 있는 반전의 인물이다. 하지만 사랑 앞에선 오직 일방통행인 돌직구 순정까지 갖추고 있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박정철은 명세빈(이하진 역)과 김승수(차도윤 역), 왕빛나(백민희 역) 사이에서 사랑과 성공, 야망 등의 이유로 얽히고설키며 드라마 전개를 흥미진진하게 만들 예정이라고. 누군가는 끊고 싶은 악연으로, 그리고 누군가와는 평생 함께 하고 싶은 사랑으로 엮이며 헤어 나올 수 없는 몰입도를 전한다.

드라마 ‘다시, 첫사랑’의 관계자는 “다수의 작품으로 연기력을 인정 받아온 박정철답게 첫 촬영부터 최정우 캐릭터를 완벽하게 이해하고 연기하고 있어 신뢰할 수 있었다. 성공을 위해서라면 그 어떤 것도 마다하지 않는 야망의 남자, 박정철표 최정우 캐릭터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다시, 첫사랑’은 8년 만에 첫사랑을 재회하게 된 남녀를 통해 진정한 의미의 부부와 사랑에 대한 감정을 섬세하게 풀어나갈 작품. 명세빈, 김승수, 왕빛나, 박정철 등이 출연해 가슴 속에 잠자고 있던 아련한 첫사랑의 추억을 깨울 예정이다.

TV특종: 드라마 다시,첫사랑 관련기사

  • ‘다시, 첫사랑’ 박정철, 무한 매력남의 탄생
    • 입력 2016-11-09 09:42:18
    TV특종
쌀쌀한 가을 날씨와 함께 첫사랑의 추억을 되새겨줄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다시, 첫사랑’의 박정철이 안방극장에 젠틀함과 카리스마를 모두 발산하며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28일(월) 첫 방송 예정인 ‘다시, 첫사랑’에서 박정철은 유들유들하면서도 호쾌한 최정우 역으로 안방극장에 2년 만에 돌아온다.

특히 최정우 캐릭터는 겉으로 보기엔 누구나 호감을 느낄만한 성격 속에 성공을 향한 뜨거운 야망, 욕심을 숨기고 있는 반전의 인물이다. 하지만 사랑 앞에선 오직 일방통행인 돌직구 순정까지 갖추고 있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박정철은 명세빈(이하진 역)과 김승수(차도윤 역), 왕빛나(백민희 역) 사이에서 사랑과 성공, 야망 등의 이유로 얽히고설키며 드라마 전개를 흥미진진하게 만들 예정이라고. 누군가는 끊고 싶은 악연으로, 그리고 누군가와는 평생 함께 하고 싶은 사랑으로 엮이며 헤어 나올 수 없는 몰입도를 전한다.

드라마 ‘다시, 첫사랑’의 관계자는 “다수의 작품으로 연기력을 인정 받아온 박정철답게 첫 촬영부터 최정우 캐릭터를 완벽하게 이해하고 연기하고 있어 신뢰할 수 있었다. 성공을 위해서라면 그 어떤 것도 마다하지 않는 야망의 남자, 박정철표 최정우 캐릭터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다시, 첫사랑’은 8년 만에 첫사랑을 재회하게 된 남녀를 통해 진정한 의미의 부부와 사랑에 대한 감정을 섬세하게 풀어나갈 작품. 명세빈, 김승수, 왕빛나, 박정철 등이 출연해 가슴 속에 잠자고 있던 아련한 첫사랑의 추억을 깨울 예정이다.

TV특종: 드라마 다시,첫사랑 관련기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