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트럼프 시대 개막
도널드 트럼프, 美 45대 대통령 당선 확정
입력 2016.11.09 (16:35) 수정 2016.11.09 (16:57) 국제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공화당 트럼프 후보의 당선이 확정됐다. 주요 경합주 대결에서 트럼프가 큰 승리를 거뒀다. AP통신은 트럼프의 미국 45대 대통령 당선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트럼프는 조금 전 승리 수락 연설을 했다.

트럼프는 현재까지 선거인단 288명을 확보해 매직넘버 270명을 이미 넘어섰다. 반면 클린턴은 215명을 확보했다.

트럼프는 3대 격전지로 꼽히는 플로리다와 오하이오, 그리고 마지막까지 경합을 벌였던 펜실베이니아까지 모두 승리했다. 경합주인 노스캐롤라이나에서도 승리를 거뒀다.

클린턴은 텃밭인 캘리포니아와 뉴욕 주에서 이겼지만 경합주 가운데 승리한 곳은 버지니아와 콜로라도, 네바다 등 3개 주에 그쳤다.

앞서 뉴욕타임스는 트럼프의 당선 확률이 95%에 이른다며 모두 305명의 선거인단을 확보할 것으로 내다봤다.

대선과 함께 치러진 상하원 의원 선거에서도 공화당이 승리하며 상하원 모두 다수당 자리를 유지했다.

미국 NBC는 공화당이 하원에서 239석을 확보해 과반인 218석을 넘겼다고 보도했다. 상원도 공화당이 승리했다. AP통신은 상원에서 공화당이 49석을 확보했고 알래스카와 미주리 등 2개 지역에서도 공화당 후보가 우세를 보이고 있어 공화당이 다수당 자리를 지켰다고 보도했다.
  • 도널드 트럼프, 美 45대 대통령 당선 확정
    • 입력 2016-11-09 16:35:58
    • 수정2016-11-09 16:57:58
    국제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공화당 트럼프 후보의 당선이 확정됐다. 주요 경합주 대결에서 트럼프가 큰 승리를 거뒀다. AP통신은 트럼프의 미국 45대 대통령 당선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트럼프는 조금 전 승리 수락 연설을 했다.

트럼프는 현재까지 선거인단 288명을 확보해 매직넘버 270명을 이미 넘어섰다. 반면 클린턴은 215명을 확보했다.

트럼프는 3대 격전지로 꼽히는 플로리다와 오하이오, 그리고 마지막까지 경합을 벌였던 펜실베이니아까지 모두 승리했다. 경합주인 노스캐롤라이나에서도 승리를 거뒀다.

클린턴은 텃밭인 캘리포니아와 뉴욕 주에서 이겼지만 경합주 가운데 승리한 곳은 버지니아와 콜로라도, 네바다 등 3개 주에 그쳤다.

앞서 뉴욕타임스는 트럼프의 당선 확률이 95%에 이른다며 모두 305명의 선거인단을 확보할 것으로 내다봤다.

대선과 함께 치러진 상하원 의원 선거에서도 공화당이 승리하며 상하원 모두 다수당 자리를 유지했다.

미국 NBC는 공화당이 하원에서 239석을 확보해 과반인 218석을 넘겼다고 보도했다. 상원도 공화당이 승리했다. AP통신은 상원에서 공화당이 49석을 확보했고 알래스카와 미주리 등 2개 지역에서도 공화당 후보가 우세를 보이고 있어 공화당이 다수당 자리를 지켰다고 보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