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그물에 걸린 뜻밖의 ‘월척’
입력 2016.11.09 (20:49) 수정 2016.11.09 (20:55)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러시아 어선이 바다에서 그물을 걷어 올립니다.

한눈에도 묵직해보이죠?

만선을 기대하며 그물을 푸는 순간, 물고기 틈에 있던 뜻밖의 월척! 바로 야생 바다사자입니다!

"여긴 어디? 난 누구?" 어찌 된 영문인지 모르겠다는 듯, 멀뚱멀뚱 앉아있는 바다사자!

물고기와 함께 덜컥 그물에 딸려오게 된 것 같은데요.

놀란 어부들이 물을 뿌려대자, 그제야 정신이 든 듯. "알았어요, 갈게요 갈게" 느긋하게 풍경을 감상하다 바다로 되돌아갑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그물에 걸린 뜻밖의 ‘월척’
    • 입력 2016-11-09 20:51:03
    • 수정2016-11-09 20:55:21
    글로벌24
러시아 어선이 바다에서 그물을 걷어 올립니다.

한눈에도 묵직해보이죠?

만선을 기대하며 그물을 푸는 순간, 물고기 틈에 있던 뜻밖의 월척! 바로 야생 바다사자입니다!

"여긴 어디? 난 누구?" 어찌 된 영문인지 모르겠다는 듯, 멀뚱멀뚱 앉아있는 바다사자!

물고기와 함께 덜컥 그물에 딸려오게 된 것 같은데요.

놀란 어부들이 물을 뿌려대자, 그제야 정신이 든 듯. "알았어요, 갈게요 갈게" 느긋하게 풍경을 감상하다 바다로 되돌아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